아시아나 항공 새로운 동체 디자인

새로운 동체디자인 작업을 완료하고, B777 항공기(HL7597)

임진호 | 기사입력 2006/10/10 [15:55]

아시아나 항공 새로운 동체 디자인

새로운 동체디자인 작업을 완료하고, B777 항공기(HL7597)

임진호 | 입력 : 2006/10/10 [15:55]
 ▲   새로운 동체 디자인을 선보인 아시아나     © 임진호 
 
 
아시아나 항공기가 새로운 동체디자인을 선보인다.

아시아나항공(대표:姜柱安)은 이달 26일(목) 오전 11시 인천공항에서 새 디자인으로 도장한 항공기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아시아나는 올 2월 금호아시아나 그룹에서 전 계열사를 통합한 ci를 발표한 이후 항공사 ci의 꽃이라 할 수 있는 새로운 동체디자인 작업을 완료하고, b777 항공기(hl7597)에 도장하여 26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에 새로 선보인 항공기 동체디자인의 특징은 흰색에 가까운 쿨 그레이(회색톤)로 바뀐다는 것이며, 아시아나를 대표하는 색동이미지가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새 ci 컬러와 조화되어 “energy of saekdong”이라는 역동적인 색동의 형상으로 꼬리날개 부분에 들어간다는 점이다.

금번 동체디자인 작업을 진행한 아시아나 관계자는 “세계로 뻗어나가는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자긍심을 표현한 아시아나항공의 새로운 동체디자인은 ‘아름다운 기업’의 모습으로 고객들의 마음속에 깊이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새 동체디자인과 관련하여 아시아나항공은 10월 중순에 전 세계 38개국에 디자인출원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금년 내 추가로 6대 항공기를 도장하여 5년안에 아시아나가 보유하고 있는 60여대 항공기의 도장작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향후 교체될 영업장과 사업장내 ci 디자인도 동체디자인에 사용된 “energy of saekdong”을 기본으로 할 것이며, 국내 주요 공항과 지점을 시작으로 2007년 말에는 해외 전 지점까지 모두 교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제공 : 아시아나항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릉시, 대관령 어흘리 관광지 안내소 신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