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형유산도시 전주에서 펼치는 살판나는 공연 한마당

국립무형유산원, 2017 전주의 무형유산 특별기획공연 개최

이성훈 | 기사입력 2017/10/16 [17:13]

무형유산도시 전주에서 펼치는 살판나는 공연 한마당

국립무형유산원, 2017 전주의 무형유산 특별기획공연 개최

이성훈 | 입력 : 2017/10/16 [17:13]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2017 올해의 무형유산도시 사업의 하나로 2017 전주의 무형유산 특별기획공연을 오는 21일 오후 1시, 국립무형유산원(전라북도 전주시) 얼쑤마루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 국립무형유산원은 지난 2014년부터 전국의 시.군을 대상으로 매년 한 곳을 올해의 무형유산도시로 선정하여 지역 무형문화재 학술조사, 공연‧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 2017 전주의 무형유산 특별기획공연


당진시(2015), 남원시(2016)에 이어 올해는 전주시가 선정되었으며, 전주지역 비지정 무형유산 목록화, 영상 기록화, 공연‧시연, 교류사업 등을 추진해왔다.
국립무형유산원은 현재 현지조사를 통해 전주시의 무형유산 23종목을 조사하였으며, 이번 행사는 이러한 사업성과를 알림으로써 전주 지역 무형문화재의 다양성을 확인하고 지역 차원의 보호와 노력을 지역민과 공유하기 위해 기획하였다.

2017 전주의 무형유산 특별기획공연 은 3개의 공연을 통해 관람객을 찾아간다. 먼저, 전주에서 조사된 23개 종목 중에서 전통적 공연·예술 분야에 해당하는 전주의 예수재를 특별공연으로 선보인다. 또한, 국립무형유산원이 동학농민운동을 주제로 창작한 전주, 살판 날판 춤판 났네~!의 기획공연과 지난해 무형유산도시로 선정되었던 전라북도 남원시의 남원농악이 초청 공연으로 진행된다.
공연 관람은 무료이며 공연 일정과 참여 방법 등은 전화(063-280-1525)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잡돈사니
2019 환하게 밝힌 한국관광의 별 7개 관광자원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