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_AISFF 개막

씨네큐브 광화문, CGV피카디리1958에서 진행

박동식 | 기사입력 2018/11/03 [05:13]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_AISFF 개막

씨네큐브 광화문, CGV피카디리1958에서 진행

박동식 | 입력 : 2018/11/03 [05:13]

국내 최초 국제경쟁 단편영화제인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집행위원장 안성기 AISFF)가 16번째 막을 올렸다. 지난 1일(목), 배우 권율이 사회를 맡아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개최되는 개막식에는 16년째 영화제를 후원하는 금호아시아나그룹 박삼구 회장, 아시아나항공 한창수 사장을 비롯해, AISFF 손숙 이사장과 안성기 집행위원장, 김한민 심사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올해 영화제 경쟁부문에는 총 123개국에서 5,822편의 작품들이 출품돼, 지난 해 수립된 역대 최다 출품 기록을 또다시 경신했다. 이중 엄격한 심사를 통해 선정된 국제경쟁 32개국 48편, 국내경쟁 13편이 총 11개 섹션으로 나뉘어 상영되며, 뉴필름메이커 5편도 영화제 기간 동안 관객에게 선보이게 된다.

▲ 영화제 단체사진


뉴필름메이커 섹션은 올해 처음 신설된 부문으로 국내 단편작을 대상으로 출품자의 첫 번째 연출작 가운데 주목할만한 5작품을 선정했으며, 이 중 발전 가능성이 높은 작품에 시상이 이루어진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뉴필름메이커 부문을 포함해 경쟁부문에서 총 9개 상이 수여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영화제의 특별프로그램으로 시네마 올드 앤 뉴, ㈜인디스토리 20주년 특별전, 숏쇼츠필름페스티벌&아시아컬렉션 등이 준비되었으며, 특히 올해는 아시프 캐스팅 마켓을 신설, 국내 단편영화 감독과 제작자 및 배우들 간의 활발한 교류의 장을 마련하기로 해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가 영화계의 진정한 정보 교류와 축제의 공간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의 개막작은 샤를렌 파리소 감독 등 6인의 연출자가 협업하여 제작된 프랑스 애니메이션 노 그래비티(No Gravity)와 얼라인 피멘텔 감독의 단편 다큐멘터리 더 휴먼 페이스(The Human Face)가 선정 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볼거리 관련기사목록
  • 함안군, 야외 돗자리 영화제 개최
  •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_AISFF 개막
  • 2018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전 개최
  • 서울역사박물관, 아날로그 감성 영화제 개최
  • 서울역사박물관, 매주 일요일 대륙별 세계문화영화제 개최
  • 남해군 2017 남해섬송년공연 예술제, 매주 주말 열려
  • 제15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_AISFF 개막
  • 제34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프로그램 신설
  • 서울시, 2017 한성백제박물관 사계콘서트 마련
  • 담양군, 담빛 2017 정유년을 열다 기획전 개최
  • 국립고궁박물관, 대한제국실 새 단장
  • 한성백제박물관, 오는 6일부터 매주 금요일 저녁 영화무료상영
  • 한국 전통공예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한자리에서 본다
  • 울산, 재즈 대중화 주제로 열리는 Ulsan JAZZ Concert
  • 가을바람 맞으며 볼만한 연극, 섬남선녀.안녕 당신의 순간들
  • 경기도, 국내 최초 야외 사진전, 굿모닝경기사진축제
  • 영화의전당에서 무료로 즐기는 영화 대축제
  • 늦은 여름휴가, 담양서 문화 공연으로 두 배 더 재미있게 즐기자
  • 제4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최
  • 고양시 덕양구, 금요일엔 거리공연 뜨거운 호응
  • 국내여행
    동해 베틀바위 산성길, 두타산의 비경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