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벨지안 라이프 페스티벌 개최

70여종이 넘는 벨기에 맥주, 음식 맛보고 음악 공연 등 볼거리 풍부

양상국 | 기사입력 2019/03/25 [08:22]

제1회 벨지안 라이프 페스티벌 개최

70여종이 넘는 벨기에 맥주, 음식 맛보고 음악 공연 등 볼거리 풍부

양상국 | 입력 : 2019/03/25 [08:22]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벨기에의 문화와 미식을 한자리에서 경험할 수 있는 벨지안 라이프 페스티벌이 오는 3월 28일부터 30일까지 성동구 에스팩토리(S-Factory) D홀에서 개최된다. 이번 페스티벌은 국내 최초로 개최되는 벨기에 문화 축제로 70여종이 넘는 벨기에 맥주와 음식 그리고 벨기에의 음악을 경험할 수 있다. 입장료는 무료이며, 별도의 신청 없이 입장 가능하다.

 

▲ 제1회 벨지안 라이프 페스티벌 포스터  


28일, 29일은 오후 4시부터 밤 10시까지, 30일 토요일은 12시부터 밤 10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국내 벨기에 식음료 수입량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한-EU FTA 체결과 함께 최근 4년간 벨기에의 對 한국 식품 수출 규모는 50% 가까이 증가했다. 국내 주요 벨기에 수입품은 육류, 초콜릿, 제과, 맥주, 유제품 등이다.

식품 부스에는 벨기에 유명 초콜릿들과 제과, 유제품 등을 만나볼 수 있다. 길리안 부스에서는 김은혜 셰프가 벨기에 국왕 내외분에게 초콜릿 작품 선보인다. 김은혜 셰프는 월드 초콜릿 마스터즈 파이널(World Chocolate Masters Final) 2018 대회에서 5위를 차지한 국내 대표적인 쇼콜라티에다. 한국계 벨기에인 애진 허이스(Ae Jin Huys) 셰프와 이진곤 셰프가 준비한 벨기에 핑거푸드도 맛볼 수 있다.

맥주 부스에서는 70여 종이 넘는 벨기에 맥주를 맛볼 수 있다. 벨기에의 유명 맥주들을 행사장 내 푸드 페어링과 함께 맛볼 수 있다. 한편, 앤트워프 월드 다이아몬드 센터(AWDC)는 특별 제작된 다이아몬드 커팅(Diamond Cut) 3종을 선보인다. 세 종류의 다이아몬드는 국내 주얼리 업체인 골든듀(Golden Dew)와 앤트워프 다이아몬드 회사 3사의 합작품으로, 앤트워프와 국내 다이아몬드 제조술의 전문성과 높은 품질을 확인할 수 있다.

개막식에는 벨기에 싱어송라이터 시오엔(Sioen)의 공연과 한국계 벨기에인 안무가 민희 베르부츠(Min Hee Bervoets)의 HuNDReD 댄스팀 공연이 진행된다. 또한 페스티벌 기간 HYO, JAEZAE 등 유명 DJ들의 공연 등도 예정돼있다. 벨기에 라이프 페스티벌은 오는 3월을 시작으로 매년 다양한 테마로 진행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광복절 맞아 나만의 광복절 역사여행 10선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