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1004섬 시티투어버스 운영 개시

전남 신안군이 천사대교 개통을 맞아 순환형 1004섬 시티투어버스

김미숙 | 기사입력 2019/04/19 [08:51]

신안 1004섬 시티투어버스 운영 개시

전남 신안군이 천사대교 개통을 맞아 순환형 1004섬 시티투어버스

김미숙 | 입력 : 2019/04/19 [08:51]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전남 신안군이 천사대교 개통을 맞아 순환형 1004섬 시티투어버스를 운영한다. 1004섬 시티투어버스는 목포역에서 19일 부터 매주 금·토·일요일 주 3일, 오전 9시 30분에 출발해 7시간 여정으로 하루 1회 운영된다. 요금은 성인 1만 원, 장애·군인·경로·청소년은 5천원, 프리패스권은 2만 원(3일 동안 이용 가능)으로 입장료·식비 별도다. 여기에 지역을 여행하는 데 도움을 줄 문화관광해설사도 함께 동승해 신안 섬여행을 알차게 채워줄 예정이다.

▲ 천사대교


목포역(오전 9시 30분)을 출발해 천사대교를 지나 퍼플교(반월·박지도)∼김환기 고택(점심, 자유식)∼분계여인송숲∼에로스 서각 박물관∼목포역(오후 5시)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운영된다.

▲ 분계여인송숲


가고 싶은 섬으로 선정된 안좌도와 섬 속의 섬 반월·박지도, 세 섬을 잇는 퍼플교(목교), 한국 근현대미술사의 거장 김환기 고택, 분계해변의 자연의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는 여인송 등 다도해의 아름다운 섬과 해양의 수려한 풍광을 맘껏 즐길 수 있다.

▲ 퍼플교(반월·박지도)


군 관계자는 천사대교가 개통돼 많은 관광객이 찾아주고 있지만, 대중교통을 이용해 여행하기란 쉽지 않다며 천사대교 개통과 함께 1004섬 시티투어버스가 신안군 홍보와 이미지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4일 개통한 천사대교는 압해도와 자은·암태·팔금·안좌도를 잇는 다리(총연장 7.224㎞)로 우리나라에서 4번째 규모의 해상 장대교량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증평군 한남금북정맥 최고봉 좌구산 자락에 자리한 관광단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