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제233주년 초의선사 탄생 문화제 개최

무안군은 오는 11일 무안군 삼향면 왕산리 초의선사 탄생지

박미경 | 기사입력 2019/05/10 [08:56]

무안군, 제233주년 초의선사 탄생 문화제 개최

무안군은 오는 11일 무안군 삼향면 왕산리 초의선사 탄생지

박미경 | 입력 : 2019/05/10 [08:56]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무안군은 오는 11일 무안군 삼향면 왕산리 초의선사 탄생지 일원에서 초의선사 탄생 제233주년을 기념하는 초의선사 탄생문화제를 개최한다. 선다일여(禪茶一如)로의 여행 이라는 주제로 올해 16회째 개최되는 초의선사 탄생 문화제는 조선후기 다도의 선구자이자 다성(茶聖)으로 추앙 받고 있는 초의선사의 탄생일을 맞이해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한 행사로 이날 행사를 위해 전국 각지에서 수많은 다인들이 참여해 다채로운 차의 향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 초의선사탄생문화제


행사 전일인 10일에는 제천다례, 별빛차회, 봉화 올리기 등 전야제를 시작으로 행사당일에는 초의선사 헌다 및 제물봉헌의례, 5법공양 헌다례, 청소년 글짓기 사생대회, 초의선사발우공양 등을 비롯해 서화 탁본 체험, 떡 메치기 체험 및 시식, 지역특산물 판매장 운영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또한, 행사장 일원에서는 초의차․꽃차․말차․다식 시음, 차 도구 전 등 다양한 볼거리와 에코백․아이클레이․액자․양초․초의선사 부채 만들기, 분청 물레 체험 등 관광객이 직접 참여 할수 있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무안군 관계자는 초의선사 탄생문화제는 무대공연 중심과 흥미위주의 다른 축제와는 달리 다도 체험을 할 수 있어 바쁜 현대인들이 편안한 휴식의 안식처로서 여유로움을 느낄 수 있는행사라며 많은 관광객이 가족과 함께 찾아와 초의선사의 숭고한 정신을 공유하고 차향에 흠뻑 빠져보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증평군 한남금북정맥 최고봉 좌구산 자락에 자리한 관광단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