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 악양생태공원 방문자센터 편의시설 개장

대산면 남강변에 위치한 26만5천㎡ 규모의 악양생태공원

이형찬 | 기사입력 2019/09/17 [02:21]

함안군, 악양생태공원 방문자센터 편의시설 개장

대산면 남강변에 위치한 26만5천㎡ 규모의 악양생태공원

이형찬 | 입력 : 2019/09/17 [02:21]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경남 함안군은 악양생태공원 방문자센터 내 카페와 매점을 오는 20일부터 운영한다. 대산면 남강변에 위치한 26만5천㎡ 규모의 악양생태공원은 수십 종의 야생화, 생태늪지 등과 함께 약 1만㎡의 드넓은 잔디 광장이 조성돼 있고 끊임없이 이어진 제방사이로 흐르는 남강과 해 질 녘의 아름다운 낙조를 감상할 수 있는 곳이다.

 

▲ 악양생태공원 매점 카페


특히 9월 말부터 10월 중순까지는 4천600㎡ 면적에 심어진 핑크뮬리가 만개해 낭만적인 핑크빛 물결로 장관을 연출하면서 가을철 탐방객으로 북적이는 곳이다. 악양생태공원이 지역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함에 따라 군에서는 기존 방문자센터를 리모델링해 1층에 매점, 2층에 카페를 개설했으며 오는 20일부터 본격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탐방객 편의제공을 위해 진입도로 확장, 임시주차공간 조성, 임시주차공간과 공원을 연결하는 부교설치 등을 진행해 탐방여건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추석 연휴 이후부터 핑크뮬리가 만개할 것으로 예상돼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해 주시기를 바란다면서 관광객 편의를 위해 올해부터 매점과 카페를 운영하게 됐으니 이에 대해서도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한국 문학의 정취가 묻어나는 감성 여행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