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 창포원내 남하면 테마공원 준공

체육회장 등 남하면 기관·단체장이 참석해 공원을 둘러보고

박미경 | 기사입력 2019/12/12 [09:36]

거창 창포원내 남하면 테마공원 준공

체육회장 등 남하면 기관·단체장이 참석해 공원을 둘러보고

박미경 | 입력 : 2019/12/12 [09:36]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경남 거창군 남하면은 기관단체장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창 창포원내 남하면 테마공원 준공과 더불어 정자 현판식을 가졌다. 이날 현판식에는 고영기 남하초등학교장, 송강훈 이장연합회장, 김종두 자치위원장, 추연웅 체육회장 등 남하면 기관·단체장이 참석해 공원을 둘러보고 준공을 기념하는 정자 현판식을 가졌다.

 

▲ 거창 창포원내 남하면 테마공원 준공


정자 현판은 거창의 옛 지명인 아림과 남하면의 앞 글자를 따 아름다운 남하를 표현하는 아남정(娥南亭)으로 정하고, 고향이 남하면인 전국거창향우연합회 윤헌효 회장의 서체로 서각했으며, 재물을 상징하는 황소바위는 아주마을 이판용 이장이 기증했다. 또, 주변에 식재된 왕벚나무는 남하초등학교에서, 왕버들은 동래정씨 사직공파에서 헌수해 공원을 조성했다.

 

▲ 거창 창포원내 남하면 테마공원 준공 


남하면장은 테마공원 조성에 많은 도움을 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 지속적인 관리로 아름다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남하면 테마공원은 남하면을 한눈에 바라볼 수 있는 황강변에 자리하고 있으며, 창포원 수변에 어울리는 수목과 바위를 적절하게 배치한 공간으로, 공원을 방문하는 내방객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 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방한 도시관광 선도모델 육성 위한 관광거점도시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