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광주 주먹밥 상품화 본격 추진

올해의 음식으로 광주 주먹밥이 선정된 이후 상품·브랜드화

이소정 | 기사입력 2019/12/13 [07:10]

광주광역시, 광주 주먹밥 상품화 본격 추진

올해의 음식으로 광주 주먹밥이 선정된 이후 상품·브랜드화

이소정 | 입력 : 2019/12/13 [07:1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광주광역시가 광주 주먹밥 시범 판매를 시작하며 상품화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시는 지난 5월 광주 대표 음식 및 올해의 음식으로 광주 주먹밥이 선정된 이후 상품·브랜드화 작업을 추진해왔다. 특히 나눔과 연대의 광주공동체 정신을 상징하는 주먹밥을 만들기 위해 8곳의 시범 판매업소를 선정하고 전문가 레시피 11종 및 시민 공모전 레시피 20종을 보급하는 등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했다.

 

▲ 행복한양림밥상 도시락


8곳의 시범 판매업소는 2019 미래식품 산업전 경연대회에서 금상을 차지한 맘스쿡을 비롯해 행복한 양림밥상, 다르다 김밥 주먹밥, 테스팅 노트, 광주 주먹밥·오백국수, 산수모밀, 버무리떡볶이, 푸드 타임 등이다. 이들 업소는 시범 판매에 앞서 광주시에서 보급한 레시피와 특성을 담은 개별 메뉴 등을 개발하고 12월부터 판매를 시작했다.

 
먼저 동명동에 있는 맘스쿡은 전문가 레시피에 아이디어를 더해 탄생시킨 묵은지 불고기 쌈 주먹밥을 대표 메뉴로 내세웠다. 묵은지 불고기 쌈 주먹밥은 묵은지 안에 양념된 소고기, 밥, 깻잎 등을 김밥처럼 말고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 제공해 벌써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 맘스쿡 도시락

 

2019 미래식품 산업전 경연대회에서 은상을 차지한 행복한 양림밥상(양림동)은 편하게 먹을 수 있는 꼬치 형태의 주먹밥, 낙지 주먹밥 등 다양한 주먹밥 메뉴를 불고기백반 전골, 김치찌개 등과 함께 판매해 다양한 연령층을 공략하고 있다.

 
치평동에 있는 다르다 김밥 주먹밥은 친환경 유기농 재료만을 고집하는 대표의 남다른 철학을 바탕으로 모둠 주먹밥 세트를 내놓았다. 또 다양한 색을 담은 주먹밥 레시피를 개발하며 대중화를 꾀하겠다는 전략이다. 화정동 맛집으로 소문난 테스팅 노트는 2명의 청년 셰프가 퓨전 주먹밥 메뉴를 개발해 스파게티, 스테이크와의 환상적인 콜라보를 선보인다.

 

▲ 테스팅노트 판매메뉴


광주송정역에 자리 잡고 있는 광주 주먹밥·오백국수는 광주시가 개발한 레시피를 활용해 6종의 주먹밥과 국수를 판매한다. 특히 내부 곳곳에 광주 주먹밥 관련 스토리를 담은 홍보물을 설치해 송정역을 찾는 이들에게 광주 주먹밥의 의미와 역사도 함께 알리고 있다. 1913 송정역 시장에서는 산수모밀이 참치와 멸치를 주재료로 한 주먹밥에 다양한 토핑을 곁들여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노대동에 있는 버무리떡볶이는 떡볶이와 떡갈비 주먹밥, 매운 불닭 주먹밥, 불고기 주먹밥 등을 함께 판매한다.

 
8곳의 시범업소 중 유일하게 푸드트럭 형태로 운영되는 푸드 타임은 우치공원 내에서 기존 메뉴인 핫도그, 커피 등과 함께 떡갈비·계란·야채 주먹밥을 판매한다. 이 밖에도 맘스쿡, 행복한 양림밥상, 다르다 김밥 주먹밥, 테스팅 노트 등 4곳에서는 특별한 맛과 영양을 담은 맞춤형 주먹밥 도시락도 판매한다.

 
시는 향후 시민 반응과 주먹밥 판매현황 등을 확인해 광주 주먹밥 판매업소를 재정비하고 메뉴 다양화를 추진하는 등 광주 주먹밥 상품화를 위한 지원을 시행할 계획이다. 시 복지건강국장은 8곳의 시범업소에서 판매를 시작하는 광주 주먹밥이 광주만의 맛과 멋으로 시민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광주 주먹밥이 지역을 대표하는 브랜드 음식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과 홍보 활동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휴가철 찾아가고 싶은 신안군 4개의 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