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 종합안전체험관 365세이프타운 요금 개편

요금개편을 통해 침체되고 있는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박미경 | 기사입력 2020/01/02 [17:23]

태백시 종합안전체험관 365세이프타운 요금 개편

요금개편을 통해 침체되고 있는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박미경 | 입력 : 2020/01/02 [17:23]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태백시가 국내 최대 종합안전체험관인 365세이프타운의 요금개편을 통해 침체되고 있는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365세이프타운은 기존에 소인, 중고생, 대인 기준으로 각각 1만8천원, 2만원, 2만2천원의 기본요금에 온라인 할인, 각종 이벤트 시 개별 할인 지급 등으로 약 30∼50%가량의 할인을 시행해 왔다. 그러나, 올해 10일부터 대인 기준 2만2천원의 입장료를 지급하면 2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으로 즉시 되돌려준다.

 

▲ 365세이프타운


일반은 개인 요금 2만2천원에 2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 지급, 태백시민과 학생단체(20명 이상), 국가유공자, 장애인, 65세 이상자는 요금 1만2천원에 1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을 지급해 주는 것으로 전면 개편된다. 실제로는 2천원으로 시설을 이용하게 되는 셈이어서, 이용자의 가격 부담이 확 줄어든다. 

 
시 관계자는 365세이프타운이 이번 요금 개편을 통해 그간 적지 않은 입장료로 인해 이용에 부담을 느꼈던 분들에게 사랑받는 시설로 재평가받고, 돌려받은 지역상품권으로 소비의 즐거움과 함께 태백 여행을 시작할 수 있는 체류형 관광 플랫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 강원 태백_세이프타운 곤돌라 _  관광공사


시는 관광객들이 상품권을 편리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지역 상인들의 협조와 친절 서비스, 부정 유통방지 등이 무엇보다도 선행돼야 하는 만큼, 태백사랑상품권 정책에 대한 범시민적 캠페인을 전개할 것을 예고했다. 한편, 요금 개편으로 인한 365세이프타운 시즌2는 제27회 태백산 눈축제가 시작되는 10일부터 전격 시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차별화된 카드형 지역화폐 신규발행도 오는 3월로 예정돼 있어, 2020년 경자년 태백시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모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00년 된 소나무 숲이 지닌 치유의 힘, 국립대관령치유의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