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바래길, 힐링여행지로 인기다

이용하는 탐방객들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한미숙 | 기사입력 2020/08/13 [05:58]

남해바래길, 힐링여행지로 인기다

이용하는 탐방객들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한미숙 | 입력 : 2020/08/13 [05:58]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휴가철을 맞아 코로나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친 일상을 치유할 힐링 여행지로 걷기여행길인 남해바래길을 이용하는 탐방객들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남해바래길은 현재 8개 코스, 120㎞구간으로 풀베기 실시, 안내판 및 위험구간 정비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풀베기는 걷기여행객들이 안전하게 남해바래길을 걸을 수 있는 환경조성과 민원발생 등 빠른 대응이 필요한 경우 남해바래길 탐방안내센터에서 현장방문과 조치를 병행하고 있다고 한다.

 

▲ 남해바래길 _ 남해군  


특히 남해군은 남해바래길 활성화를 통한 지역관광 및 경제 활성화를 위해 개통 10년이 된 남해바래길의 고도화를 목표로 남해바래길2.0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현재 운영 중인 8개 코스는 앞으로 총 19개 코스로 확대되며, 거리도 220㎞로 두 배 가까이 늘어나게 된다. 남해바래길 19개 코스를 완보하려면 열흘 정도 지역에 체류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에 따른 프로그램도 함께 준비하고 있다.

 
남해군 바래길 팀장은 남해군을 경유하는 남파랑길은 총 11개 코스로 노선과 각 코스 시종점이 남해바래길과 모두 일치될 수 있도록 코스를 조정하는 작업이 마무리 단계에 있다며 남해바래길과 남파랑길이 같은 노선과 거점을 공유함으로써 길 운영관리는 물론 홍보마케팅에서도 효율성이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남파랑길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으로 진행 중인 코리아둘레길 가운데 하나로 부산에서 해남까지 약 1,450㎞를 잇는 남해안길이다. 올해 9월 공식개통을 앞두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가을시즌 숨은관광지 추천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