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제91회 춘향제, 하이브리드형 분산개최 추진

남원시는 기존 5일간 진행되던 춘향제를 코로나 대비 8주동안 전통과 예술 융합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2/17 [11:48]

남원시 제91회 춘향제, 하이브리드형 분산개최 추진

남원시는 기존 5일간 진행되던 춘향제를 코로나 대비 8주동안 전통과 예술 융합

양상국 | 입력 : 2021/02/17 [11:48]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제91회 춘향제가 광한루원을 중심으로 오는 4월 3일부터 5월 19일까지 매주 토·일 하이브리드형 분산개최로 치러질 예정이다. 춘향제전위원회와 남원시는 기존 5일간 진행되던 춘향제를 코로나 대비 8주(토ㆍ일)동안 전통과 예술이 융합된 복합 문화 축제로 안전하게 분산개최하기로 하였다.

 

▲ 제91회 춘향제, 하이브리드형 분산개최 추진 _ 남원시


또한, 유튜브 채널인 남원와락을 이용하여 춘향제 현장을 온라인 중계하고  댓글을 통해 양방향 소통도 시행한다. 남원시관계자는 제91회 춘향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새로운 방식의 축제로 치러진다면서 온ㆍ오프라인으로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관람할 수 있도록 새로운 축제를 구성해 나아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전북 남원시 요천로 144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