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향기 가득 익산 조성 봄꽃 30만본 식재

코로나19로 침체된 분위기에 활기 불어넣어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3/05 [09:50]

꽃향기 가득 익산 조성 봄꽃 30만본 식재

코로나19로 침체된 분위기에 활기 불어넣어

이소정 | 입력 : 2021/03/05 [09:5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익산시가 코로나19로 침체된 분위기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시내 주요 도로변에 봄꽃을 식재하며 꽃향기 가득한 익산 만들기에 나서고 있다. 시는 시 직영 양묘장에서 기른 봄꽃 펜지, 비올라, 리빙스턴 데이지 등 봄꽃 30만본을 주요 교통섬과 가로변에 심어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봄꽃 _ 익산시 


이어 시청 각 부서, 읍·면·동, 익산교육지원청 등을 대상으로 이달 22일까지 초화류 신청을 받아 팬지, 비올라 등 봄꽃 7만본을 배부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시는 연간 100만본에 달하는 꽃을 시 양묘장에서 직접 길러 주요 교통섬과 가로화단, 가로화분 등에 계절별로 식재하며 시민들에게 밝고 활기찬 분위기를 선사하고 있다.

 

▲ 봄꽃

 

꽃을 신청한 학교 관계자는 미래의 익산 주역인 아이들의 정서 함양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아이들이 직접 꽃을 가꾸는 실습 교육을 통해 자연 친화적인 교육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