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야생동물을 지켜라! 로드킬 예방 생태이동통로 정비

생태통로 유지보수, 로드킬 안내벽화 설치 등으로 로드킬 꾸준히 감소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3/08 [09:55]

지리산 야생동물을 지켜라! 로드킬 예방 생태이동통로 정비

생태통로 유지보수, 로드킬 안내벽화 설치 등으로 로드킬 꾸준히 감소

박미경 | 입력 : 2021/03/08 [09:55]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소장 김은창)는 지난 3월 5일, 지리산 야생동물의 로드킬 예방을 위해 군도12호선에 위치한 시암재 생태이동통로 정비를 완료하였다.

 

 

시암재생태이동통로는 도로 등으로 단절된 야생동물의 서식지를 연결하고 로드킬을 저감하기 위해 1998년 지하터널형으로 조성되었으며, 그동안 멸종위기야생동물Ⅱ급인 담비와 삵을 비롯하여 족제비, 오소리 등 다수의 야생동물이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관찰되고 있다.

 


이번 정비사업은 시설물 노후화로 인해 전도된 외벽 목재구조물(콘크리트 차폐막) 철거 및 피죽을 이용한 재설치, 설치류 및 양서․파충류 은신처 확보를 위한 돌더미․나무더미 보강, 수로 탈출 계단 정비 등을 실시하였다.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 야생생물보호단은 매년 정기적으로 생태이동통로 유지보수, 유도펜스 정비, 로드킬 안내벽화 제작․설치, 차량 저행운전 표지판 설치 등으로 로드킬 저감을 위해 힘쓰고 있다. 최근 군도12호선상 로드킬 발생건수를 살펴보면, 2017년 101건, 2018년 54건, 2019년 46건, 2020년 16건으로 꾸준히 감소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 차수민 자원보전과장은 “로드킬 발생은 봄철부터 시작하여 여름철에 최다 발생하는데, 이는 야생동물의 활동량과 탐방객 이용이 함께 활발해지는 시기이다. 국립공원 내 도로 이동 시 차량 저속운행 및 안전운전을 꼭 당부드린다. ”라고 밝혔다.

전남 구례군 광의면 노고단로 92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