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경성구락부’ 산청서 퓨전국악 선보인다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 대밭극장에서 경성구락부의 ‘신(新) 청년’ 공연

이형찬 | 기사입력 2022/07/01 [01:45]

산청군, ‘경성구락부’ 산청서 퓨전국악 선보인다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 대밭극장에서 경성구락부의 ‘신(新) 청년’ 공연

이형찬 | 입력 : 2022/07/01 [01:45]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MBN ‘조선판스타’와 JTBC ‘슈퍼밴드2’에 출연하며 국악계 슈퍼루키로 떠오른 ‘경성구락부’가 산청을 찾는다. 산청군은 오는 7월2일 오후 3시 단성면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 대밭극장에서 경성구락부의 ‘신(新) 청년’ 공연이 열린다고 전했다. 경성구락부는 지난 2021년 5월 결성된 퓨전국악밴드다.

 

▲ 퓨전국악밴드 경성구락부 _ 산청군

 

이들은 어린이날을 제창한 소파 방정환 선생이 1918년 문화예술로서 독립정신을 설파하기 위해 설립한 청년 문화예술단체 ‘경성청년구락부’의 정신을 계승한 팀이다. 조선시대 민중의 음악이었던 민요를 현 시대에 맞게 편곡해 현대적인 국악으로 대중에 선보이고 있다.

 

단순히 음악적 의미로서의 ‘퓨전국악’에 그치지 않고 국악이 가지고 있는 이야기와 한민족의 얼을 더 많은 사람들이 접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이번 산청 기산국악당 공연에서는 사설난봉가와 태평가, 궁초댕기, 사설방아타령, 신(新)창부거리, 가투리타령, 비나리 등의 민요를 현대적인 트로피컬, 일렉트로니카 사운드로 재구성해 선보일 예정이다.

 

▲ 퓨전국악밴드 경성구락부 _ 산청군

 

한편 이번 공연은 산청군이 단성면 남사예담촌 내 기산국악당에서 진행하는 ‘얼쑤! 산&청 힐링 상설공연’의 하나로 진행된다. 기산국악당에서는 지난 5월부터 오는 11월12일까지(7월16일~8월20일 하절기 미운영) 매주 토요일 다채로운 국악공연이 펼쳐진다. 상설공연에서는 국악계의 큰 스승이신 기산 박헌봉 선생의 유지를 잇는 젊은 국악인과 명인들이 출연하고 있다.

경남 산청군 단성면 상동길 6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전라남도, 남열해돋이해수욕장, 명사십리해수욕장, 분계해수욕장등 3곳 8월 추천관광지로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