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부안 무경계 락 페스티벌 날다(F.L.I) 오는 7일 개최

장애인의 문화예술에 대한 접근성을 높여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이소정 | 기사입력 2023/10/05 [08:28]

제1회 부안 무경계 락 페스티벌 날다(F.L.I) 오는 7일 개최

장애인의 문화예술에 대한 접근성을 높여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이소정 | 입력 : 2023/10/05 [08:28]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재)부안군문화재단(이하 재단)은 장애인의 문화예술에 대한 접근성을 높여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제1회 부안 무경계 락 페스티벌 날다(F.L.I)를 10월 7일(토) 부안군청 앞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날다(F.L.I)는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부안군이 후원하는 사업으로 락 페스티벌(Feeling), 무경계 체험 부스(Living), 무경계 아카데미(Incubating)로 구성된다. 

 

▲ 제1회 부안 무경계 락 페스티벌 날다(F.L.I) 개최 _ 부안군

 

락 페스티벌(Feeling)은 장애인,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 운영에 총력을 기울였다. 행사장 내 모든 턱을 없애고, 장애인 화장실 및 주차장 등으로 접근성을 확보했으며, 청각장애인도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액티브 수화 및 실시간 자막, 음악에 맞추어서 진동을 느낄 수 있는 우퍼조끼 등 배리어프리 페스티벌을 구성하였다.

 

페스티벌 출연진으로는 국내 최고의 펑크밴드 크라잉넛, 로맨틱펀치, 평창장애인 올림픽 개막식에 참여한 배희관 밴드 등 총 6개 팀이 참여한다. 공연은 10월 7일(토) 14시부터 20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무경계 체험 부스(Living)는 저시력장애 안경을 착용하고 소품을 만들고, 진동으로 음악을 느끼는 우퍼조끼를 체험하는 등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문화예술 안에서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하였다. 더불어 지역 장애인 예술가의 작품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10월 4일 사전 진행되는 무경계 아카데미(Incubating)는 미래의 무경계 문화예술 기획자 양성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페스티벌 나다의 독고정은 대표, 예술가 라움콘이 강사로 참여한다. 또한 주민 사연 접수 이벤트도 마련하여 연인, 친구, 부모님 및 가족에게 하고픈 말과 신청곡을 받아 출연진들이 사연을 소개하고 신청곡을 연주하는 등 지역과 함께하는 페스티벌을 만들 예정이다.

 

재단 관계자는 모두가 함께 살고 싶어하는 부안에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벽을 허물고 함께 부대끼며, 문화예술이 주는 감동을 더불어 즐기는 무경계 페스티벌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프로그램은 모두 무료이다. (재)부안군문화재단(070-4278-8809)

전북 부안군 부안읍 당산로 9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무경계락, 페스티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