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어린이 제관 되어 조선왕실 제례 체험 운영

주말 10월 21일과 22일, 28일과 29일, 총 4회에 걸쳐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김미숙 | 기사입력 2023/10/11 [09:45]

문화재청, 어린이 제관 되어 조선왕실 제례 체험 운영

주말 10월 21일과 22일, 28일과 29일, 총 4회에 걸쳐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김미숙 | 입력 : 2023/10/11 [09:45]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종묘관리소는 주말인 10월 21일과 22일, 28일과 29일, 총 4회에 걸쳐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어린이가 제관이 되어 조선왕실의 중요한 제사였던 종묘대제의 제례과정을 직접 경험해 보는 종묘대제 제수진설 체험행사를 무료로 진행한다.

 

▲ 2022년 종묘대제 제수진설 체험행사 _ 문화재청

 

종묘대제는 조선왕실의 제례 중 가장 격식이 높은 의식으로, 어린이 참가자들은 제사 음식을 상 위에 직접 차려보는 제수진설에 참여하고, 제복을 착용해보는 등의 체험을 통해 종묘 제례에 진설되는 제수의 원형을 찾아보고 우리 고유의 제례 문화를 접하는 시간을 갖는다. 참가 대상은 초등학생(3학년~6학년) 자녀를 둔 가족으로 최대 12팀(가족)이 참여할 수 있다. 참가 희망자는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오는 11일 오후 2시부터 종묘관리소 누리집(http://jm.cha.go.kr)을 통하여 신청할 수 있다.

서울 종로구 종로 15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문화재청, 종묘대제, 제주진설, 체험행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