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어진박물관, 2023 태조어진 봉안축제 개최

보물로 지정된 조경묘 개방하고, 경기전을 지켜라와 히스토리텔링

강성현 | 기사입력 2023/10/19 [06:26]

전주 어진박물관, 2023 태조어진 봉안축제 개최

보물로 지정된 조경묘 개방하고, 경기전을 지켜라와 히스토리텔링

강성현 | 입력 : 2023/10/19 [06:26]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전주의 역사와 조선왕실의 문화를 엿볼 수 있는 태조어진 봉안축제가 조선왕조의 본향인 전주에서 펼쳐진다. 전주시는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전주한옥마을 경기전에서 10월의 축제시즌, ‘전주페스타 2023’의 일환으로 태조어진 봉안축제인 ‘풍패지향 전주, 태조어진을 뫼시다’를 진행한다. 올해 축제에서는 길 위의 역사, 조경묘 250년의 비밀을 풀다, 경기전을 지켜라, 히스토리텔링 국악콘서트 등의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진행될 예정이다.

 

▲ 2022년 태조어진 봉안축제 사진 _ 전주시

 

먼저 ‘길 위의 역사’는 조선 태조어진과 풍패지향, 조선왕조실록 등과 관련된 내용을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풀어내는 시간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펼쳐진다. 이어 이날 오후 1시부터 약 1시간 동안 조선 태조어진을 주제로 한 역사 이야기와 흥겨운 국악 공연이 어우러진 ‘히스토리텔링 국악콘서트’가 진행된다. 

 

이외에도 이날 경기전 일원에서는 수문장과 금화군, 충의군과 함께 하는 경기전 탐방 프로그램인 ‘경기전을 지켜라’, 옛 선조들이 즐기던 다양한 전통놀이와 어진 캐릭터와 한지를 활용한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는 ‘슬기로운 놀이터’, ‘어진을 담은 솜씨 마당’ 등이 운영된다.

 

▲ 2022년 풍패지향 전주 태조어진을 뫼시다(축제프리뷰 - 히스토리텔링 국악콘서트)

 

이와 함께 이날 태조어진 봉안축제를 맞아 평소 관람이 불가했던 보물 ‘조경묘’도 개방된다. 조경묘는 전주 이씨 시조와 시조비의 위패를 모신 곳으로, 평소에는 관람이 불가하지만 축제 당일에 한해 한시적으로 개방된다. 또 해설이 있는 관람도 총 4회에 걸쳐 제공될 예정이다.

 

▲ 2023년 태조어진 봉안축제 리플릿

 

어진박물관 관계자는 전주페스타 2023 기간에 진행되는 태조어진 봉안축제에많은 시민과 관광객이 참여해 태조어진 봉안의 역사적 의미를 바로 알고, 문화유산에 대한 관심을 일깨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통문화마을 누리집(www.tcvillage.kr)

전북 전주시 완산구 태조로 4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시, 태조어진봉안축제, 조선왕실, 어진박물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