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7개 비치와 강에서 펼치는 비치코밍 캠페인

성수기가 지난 부산의 해수욕장 정화를 통한 사계절 내내 깨끗한 바다 유지

이형찬 | 기사입력 2023/10/26 [09:12]

부산의 7개 비치와 강에서 펼치는 비치코밍 캠페인

성수기가 지난 부산의 해수욕장 정화를 통한 사계절 내내 깨끗한 바다 유지

이형찬 | 입력 : 2023/10/26 [09:12]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이하 공사)는 성수기가 지난 부산 7개 해수욕장 정화와 사계절 깨끗한 바다를 유지하기 위해 바다를 즐기면서 환경도 보호할 수 있는 이른바 ‘일석이조’ 친환경 활동 비치코밍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비치코밍: beach(해변)과 combing(빗질하다)의 합성으로 말 그대로 해변을 빗질한다는 뜻으로 본래는 예쁜 조개껍질이나 마모된 유리 조각을 찾는 행동을 의미였으나, 해변에 예쁜 조개껍질보다 버려진 쓰레기들이 더 잘 보이는 해변에 떠밀려온 표류물이나 쓰레기를 수거하는 환경보호 활동을 비치코밍이라 부른다. 

 

▲ 비치코밍 캠페인 _ 부산관광공사

 

이번 행사는 일반시민과 대한유소년스포츠연맹, 사회적기업 꿈드림키즈, ESG선도기업 필즈, 장애인표준사업장 이지오가 함께 참여하는 활동으로써 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느끼고 직접 정화 활동에 나서는 캠페인이다. 공사는 지난 6월부터 부산 7개 해변 환경 조성을 위해 1회차 수영강, 2회차 일광과 임랑해수욕장, 3회차 다대포와 송도해수욕장, 4회차 광안리 해수욕장에서 진행했다

 

▲ 캠페인 운영 사진 _ 부산관광공사

 

5회차는 오는 11월 10일(금)에 부산 해운대, 송정 해수욕장을 2곳에서 해양정화 활동‘비치코밍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캠페인 참가자들을 위해 생분해봉투, 장갑, 집게, 기념품으로 구성된 비치코밍 키트와 해운대에서 송정으로 이동 편의를 위해 블루라인 해변열차탑승권을 제공한다. 또한, 수거한 쓰레기를 활용하여 파라코드 팔찌를 만들 수 있도록 체험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부산 해운대구 해운대해변로 28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 비치코밍, 해수욕장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