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장사 입맛 사로잡은 포항과메기와 물회

대회장인 실내체육관 앞에 차려진 과메기 물회 시식코너를 찾아

신가혜 | 기사입력 2007/11/23 [16:58]

천하장사 입맛 사로잡은 포항과메기와 물회

대회장인 실내체육관 앞에 차려진 과메기 물회 시식코너를 찾아

신가혜 | 입력 : 2007/11/23 [16:58]

“포항의 과메기와 물회는 먹을수록 깊은 맛과 감칠맛이 새롭습니다.” 프로씨름판의 역대 천하장사들이 ‘포항구룡포과메기’와 ‘포항물회’ 맛에 감탄사를 연발했다.

22일 대통령배 2007 전국 씨름왕 선발대회가 열린 포항실내체육관 앞 포항구룡포과메기 물회 시식체험장에는 낯익은 얼굴들이 과메기와 물회를 먹느라 정신이 없었다.

▲ 역대 천하장사들과 박승호포항시장     © 신가혜


이들은 80년대 한국의 프로씨름판을 석권한 역대 천하장사와 체급별 장사. 한국 씨름판의 간판격인 이만기씨와 이준희씨, 이봉걸씨가 눈에 띄었고, 기술 씨름의 달인인 이기수씨도 함께 했다.

이날 씨름왕 선발대회에 후배들을 격려하기 위해 포항을 찾은 이들은 대회장인 실내체육관 앞에 차려진 과메기 물회 시식코너를 찾아 포항의 대표 먹거리인 과메기와 물회에 흠뻑 빠져 들었다.

이들은 물회 도시락 한 그릇을 거뜬히 해치운 뒤에 과메기를 배추와 미역에 싸 한입 가득 입에 넣어 먹으며 포항에서만 만끽할 수 있는 즐거운 추억에 빠져들었다.

이만기씨는 “포항에서 열리는 씨름왕 선발대회는 한국 씨름의 부흥을 위해 굉장히 중요한 대회여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대회에 참석했지만 포항의 과메기와 물회를 먹는 맛도 빼놓을 수 없는 즐거움”이라고 말했다.

이봉걸씨도 “ 과메기와 물회는 대한민국 어디에서도 제 맛을 볼 수 없는 포항의 독특한 먹거리”라며 “자주 먹는 음식이지만 먹을수록 깊고 감칠맛이 새로워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고 말했다. 


※ 이 기사의 저작권은 모모뉴스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 영동의 향기가 가득한 먹거리 영표국밥, 영표덮밥 난계국악축제장 에서 맛본다
  • 남도음식문화큰잔치, 11일 강진만서 개막
  • 한국민속촌 공포체험 귀굴 11월 3일까지 연장 운영
  • 담양 죽녹원, 전라남도 유일 지방정원 등록
  • 항구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체험 가득한 축제
  • 강릉 주문진오징어 축제 태풍으로 3일 행사취소
  • 백성을 생각하는 군주의 마음을 담는 창덕궁 벼베기 행사 개최
  • 야생화 가득한 광주호 호수생태원 으로 떠나는 가을여행
  • 인천시, 문화관광해설 관광자원 확대한다
  • 2019 한강 종이비행기 축제 개최
  • 담양군, 국내 유일 개구리 주제 생태공원 개구리생태공원 개관
  • 여수낭만포차, 이달부터 거북선대교 아래서 운영
  • 제천시 대표음식브랜드 약채락 페스티벌 개막
  • 한국 문학의 정취가 묻어나는 감성 여행지
  • 2019 제천한방바이오 박람회 개최
  • 인천시, 월미공원 물범카 이용료 감면대상 확대한다
  • 제1회 제천 한평정원 페스티벌 정식 개장
  • 북한산국립공원도봉사무소, 야생동물 식량 도토리 저금통 운영
  • 보은군, 속리산 문화축제 등 3개 행사 연이어 개최
  • 색동옷 갈아입는 조선왕릉 가을 숲길로 오세요
  • 국내여행
    옥천군, 금강비경祕境 발굴해 관광자원으로 활용한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