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관광청, 하계 휴가철 맞아 리마행 노선 증편 운행한다

이번 증편으로 하계 휴가기간 동안 4개 직항편을 추가하며 주 7회

박소영 | 기사입력 2018/06/05 [09:50]

페루관광청, 하계 휴가철 맞아 리마행 노선 증편 운행한다

이번 증편으로 하계 휴가기간 동안 4개 직항편을 추가하며 주 7회

박소영 | 입력 : 2018/06/05 [09:50]

페루관광청은 항공사 에어캐나다가 하반기 여름 성수기를 맞아 캐나다 토론토-페루 리마 간 노선을 한시적으로 증편 운행한다. 에어캐나다는 기존에 해당 구간 항공편을 운항해왔으며, 이번 증편으로 하계 휴가기간 동안 4개 직항편을 추가하며 주 7회 운항하게 됐다. 증편 운행은 6월 27일부터 9월 28일까지 약 3개월 간 운영된다.

▲ 마추픽추


주요 경유지 중 하나인 캐나다에서 리마로 가는 운항 스케줄이 증편됨에 따라 여행객들은 보다 편리하게 페루 여행을 계획할 수 있게 됐다. 아직 한국에서 페루를 잇는 직항 노선은 없으며, 델타항공∙아에로멕시코∙에어프랑스 등의 항공사를 통해 미주, 유럽을 경유해 리마로 도착할 수 있다. 페루는 입국 시 비자가 필요하지 않은 나라 중 한 곳으로, 한국인 여행객은 최대 90일까지 페루에 머무를 수 있다.

▲ 리마 미라플로레스 전경


한편, 페루는 6월부터 9월까지가 건기로 비가 잘 내리지 않으며 대체적으로 맑은 날씨가 지속된다. 그래서 페루의 대표 액티비티 격인 트레킹은 물론이고 이외에 쿠스코 ATV및 바이크투어, 콜카캐년 래프팅, 리마 미라플로레스 서핑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기기에도 최적이다. 페루관광청_사진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청정바다 완도에 문을 연 해양생태전시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