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증도 공공자전거 슬로트래블 운영한다

7월 슬로시티센터에 비치해 섬 투어용으로 사용

박미경 | 기사입력 2018/06/08 [09:43]

신안군 증도 공공자전거 슬로트래블 운영한다

7월 슬로시티센터에 비치해 섬 투어용으로 사용

박미경 | 입력 : 2018/06/08 [09:43]

신안군은 대기업 에서 기부 받은 업사이클링 자전거 100대를 증도에 비치해 7월부터 공공자전거를 운영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삼성물산 패션부문 대표 브랜드인 빈폴에서 자전거를 활용한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일환으로 진행되었다. 빈폴측은 자전거 재활용 사회적 기업 두바퀴 희망자전거와 협업해 도시에 버려진 폐자전거를 수거, 업사이클링을 통해 자전거 100대를 7월 7일 증도에 기증할 계획이다.

▲ 공공자전거 슬로트래블


기증 받은 자전거는 주민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한 슬로 트래블이란 명칭으로 섬과 바다, 갯벌을 둘러볼 수 있는 일주도로 40Km 구간에서 운영된다. 그동안 증도 자전거 길은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아름다운 자전거길 100선에도 선정된 바 있어 자전거 여행객들로부터 호평을 받아왔다.


군은 슬로시티센터에 자전거 보관소를 설치하고 안전모 100개와 정비를 할 수 있는 공구함 등을 비치하고 주기적인 정비를 통해 최상의 자전거 상태를 유지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증도가 가지고 있는 슬로시티, 친환경 이미지가 이번 빈폴의 기부프로젝트와 딱 맞아 떨어진다며 자전거를 이용한 관광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증도는 지난 2007년 자전거 섬으로 선포된 바 있으며 자전거 대여는 7월 7일 이후부터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라산 고원지대에 자연이 만들어준 하늘정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