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신나는 주말체험여행 놀토버스 오는 16일부터 매주 달린다

전문 놀토코디네이터 동승해 프로그램 설명, 참가비·입장료·식비 전액 무료

김미숙 | 기사입력 2018/06/13 [05:35]

서울시 신나는 주말체험여행 놀토버스 오는 16일부터 매주 달린다

전문 놀토코디네이터 동승해 프로그램 설명, 참가비·입장료·식비 전액 무료

김미숙 | 입력 : 2018/06/13 [05:35]

서울시가 유휴 스쿨버스를 활용한 초·중·고 대상 이동형 주말체험 프로그램인 놀토버스를 오는 16일(토)부터 11월24일(토)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운영한다. 서울시 놀토버스는 사전에 신청한 청소년들이 버스를 타고 서울시내 곳곳에 있는 청소년시설과 문화·예술·유적지 중 일부를 들러 다양한 체험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5개 권역 당 한 대씩 운영된다. 버스마다 전문 놀토코디네이터도 탑승해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해준다. 참가비, 입장료, 식비 전액 무료다.

 

▲ 신나는 주말체험여행 놀토버스


시는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접근성과 이동성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15년부터 놀토버스를 운영했다. 버스 당 참가 대상은 인솔자를 포함한 서울시 거주 초·중·고 청소년 단체 20~25명이다. 참가 희망일 3주 전까지 놀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하면 된다.


특히, 올해는 높아진 청소년 만족도를 반영해 대상 시설을 늘렸다. 청소년시설 32곳(17년 27곳)과 문화·예술·유적지 10곳이다. 각 버스는 이들 시설 중 일부를 방문해 청소년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체험이 끝나면 다시 버스에 타서 이동하는 방식으로 1일 약 7시간 운행된다.


32개 청소년시설에선 IT과학, 진로직업, 스포츠, 생태환경, 안전 등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중 역량을 강화하고 나에게 맞는 진로를 찾고 싶다면 중랑, 은평, 동대문, 마포, 망우 청소년시설의 프로그램에 참여해보길 권한다. 문화예술 분야를 즐기고 싶은 청소년이라면 청소년드림센터의 천연공예, 역삼청소년수련관의 전통탈춤 체험, 서울청소년수련관의 민화체험 프로그램이 좋다.

과학과 환경에 관심 있는 청소년에게는 화곡청소년수련관의 우주항공체험, 광진청소년수련관의 천문관측활동, 구로청소년수련관의 드론체험, 노원청소년수련관의 2018 북극곰구하기 프로젝트, 강동청소년수련관의 토이스토리를 추천한다. 우주과학의 놀라운 진실을 탐구하고 기후환경 문제를 함께 고민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10곳의 서울 전역 문화·예술·유적지에선 청소년이 직접 보고 느끼고 체험할 수 있도록 각 지역별 특색을 살린 챌린지 프로그램, 업사이클 체험, 수렵활동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한편, 시는 안전하고 질 높은 프로그램 지원을 위해 대학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전문 놀토코디네이터를 양성해오고 있다. 올해는 25명이 활동할 예정이다.

서울시 청소년정책과장은 놀토버스를 타고 즐기는 우수한 주말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서울시 청소년 모두가 신나게 놀면서 배우는 행복한 토요일이 되길 바란다며 아이들이 꿈과 재능을 키울 수 있는 놀토버스와 같은 좋은 체험의 기회가 늘어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청정바다 완도에 문을 연 해양생태전시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