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천 친수시설 물놀이장에 주암원수 방류

열대야까지 겹치는 가운데 시민들이 잠시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이소정 | 기사입력 2018/08/07 [08:25]

광주천 친수시설 물놀이장에 주암원수 방류

열대야까지 겹치는 가운데 시민들이 잠시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이소정 | 입력 : 2018/08/07 [08:25]

광주 동구 용산동 동산타워 주변 광주천 물놀이장이 이달 말까지 운영된다. 광주광역시는 올해 최악의 폭염에 열대야까지 겹치는 가운데 시민들이 잠시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와 협의해 지난 7일부터 주암원수를 광주천에 방류키로 했다. 광주천 상류인 동구 용산동 동산타워 주변 주암원수 방류지점에 운영돼온 광주천 친수시설 물놀이장은 2013년부터 여름철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받았지만 지난해 7월부터 극심한 가뭄으로 운영이 중단된 바 있다.

 

▲ 광주천 물놀이장 이용객


광주시는 물놀이장 운영에 앞서 바닥정비 등 주변 환경 개선을 이틀에 걸쳐 마무리 했다. 물놀이장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용할 수 있고, 이용 시간에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교육을 받은 관리요원 2명과 시설물 관리요원 2명이 현장에 배치된다.


광주시 건설행정과 관계자는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므로 안전에 각별히 주의하고, 주차 질서와 쓰레기 되가져가기 등 시민 질서를 잘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나 홀로 떠나는 제천 가을여행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