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새콤달콤 보랏빛 포도의 향연 2018 영동포도축제

포도마을로의 특별한 여름 여행 달콤한 가족사랑 영동포도와 함께

한미숙 | 기사입력 2018/08/09 [11:40]

새콤달콤 보랏빛 포도의 향연 2018 영동포도축제

포도마을로의 특별한 여름 여행 달콤한 가족사랑 영동포도와 함께

한미숙 | 입력 : 2018/08/09 [11:40]

온몸으로 느끼는 새콤달콤 축제한마당 영동포도축제가 성큼 다가왔다. 지난 2004년부터 노지포도 출하기에 맞춰 열리는 여름축제로, 올해는 오는 8월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영동체육관 일원에서 14번째를 맞는다. 영동군·영동군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재)영동축제관광재단·(사)영동포도연합회가 주관한다.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 먹거리 등 포도를 주제로 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강점이며 관광객과 지역민이 어우러지는 화합의 축제로 꾸며진다.

지난해 7월 영동군의 체계화된 문화관광 산업 육성을 위해 출범한 영동축제관광재단이 심혈을 기울여 꾸미는 두번째 축제라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축제는 오는 8월 23일 저녁7시 개막식·축하공연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막이 올라 포도따기, 실내포도밟기, 포도낚시 등 30여종의 오감만족 힐링 체험과 포도·와인 등 농특산물 시식·판매행사가 진행된다.

▲ 영동포도 낚시체험장에서 체험중인 방문객들 


특히, 올해 IFEA(세계축제협회) 피너클어워드 베스트 어린이 프로그램 수상에 빛나는 포도따기 는 지역자원의 버스킹 공연의 포도밭 착한음악회가 열리는 등 업그레이드 되며, 6,000원(4송이)의 체험비로 참여할 수 있다. 또한, 포도판매장에서 판매되는 포도는 도매시장 최상품으로, 시중가의 20~30%정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으며, 천혜자연과 정성이 만든 영동의 특산품과 가공품을 만날 수 있다.

그리고 올해는 특별히 축제기간에 임시 개장하는 영동와인터널을 관광객들에게 널리 알리고자 와인터널에서도 버블매직쇼, K-POP 댄스, 버스킹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거점 상설공연이 진행된다. 연계행사로 제15회 영동포도 전국마라톤대회와 제15회 추풍령가요제 개최되며 영동국악체험촌 일원에서는 국악기 체험과 국악공연이 진행 예정이다.


특히, 올해 영동포도축제가 새롭게 달라지는 점은, 기존 주간에만 한정됐던 판매장과 프로그램을 야간에도 즐길 수 있게 판매장 갓등, 야간조형물 설치, 파이어 퍼포먼스 등 야간콘텐트를 대폭 강화하여 관광객들이 영동에서 조금 더 체류할 수 있는 시간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했다.

또한 기존의 포도밝기 체험장 장소를 무더운 날씨를 피해 실내로 옮겨 향긋한 포도향기를 맡으며 시원한 실내에서 대표프로그램을 즐기도록 배려를 했으며, 체험존과 각 부스별 전문강사를 투입해 프로그램 질을 높이고, 포도현장방송국을 운영해 실시간 중계와 SNS 홍보를 적극 활용한다.


군은 포도를 비롯한 복숭아, 블루베리 등의 과일과 임산물, 가공식품 등으로 과일의 고장의 명성을 전국에 알리고, 지역4대 축제의 스타트를 끊는 포도축제의 성공 개최로 명품 축제 도시로 거듭난다는 방침이다. 재단 관계자는 과일의 고장에서도 으뜸으로 통하는 포도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오감만족 프로그램을 준비중이다 라며,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버리며 포도와 함께 특별한 여름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 고 전했다. 한편, 전국 유일 포도·와인산업 특구인 영동은 전국 약10%에 달하는 1,323㏊의 포도밭이 있으며, 선명한 색과 높은 당도로 브랜드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해외여행
국민들 의견 수렴한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