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립고궁박물관, 고궁 음악회 개최

가을에는 박물관 음악이 있어 특별한 수요일

양상국 | 기사입력 2018/10/09 [01:10]

국립고궁박물관, 고궁 음악회 개최

가을에는 박물관 음악이 있어 특별한 수요일

양상국 | 입력 : 2018/10/09 [01:10]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10월 매주 수요일(10일, 17일, 24일, 31일) 오후 3시에 상설공연 한 주의 쉼표, 고궁 음악회 를 2층 로비에서 개최한다. 한 주의 쉼표, 고궁 음악회는 매주 수요일 개최하는 무료 공연 행사로, 매번 수준 높은 공연과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여 국립고궁박물관의 대표 문화행사 중 하나로 자리 잡고 있다. 이번 공연의 주제는 우리 음악이 가진 본연의 멋과 소리를 보여주는 음악회로 소리, 가야금, 아쟁, 타악 등 다양한 악기와 프로그램 구성을 통해 10월 한 달 동안 국악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45호 대금산조 이수자 김원식,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심청가 이수자 이다연을 비롯하여 전통악기 연주자(아쟁 현정아, 가야금 김민지, 타악 도경환, 김규리)들이 참여해 공연의 풍성함을 더할 계획이다. 국립고궁박물관의 입장료와 상설공연 관람은 모두 무료로 운영된다.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이번 공연을 관람하고자 방문하는 국내외 관람객들이 박물관이 문화유산을 다루는 공간일 뿐 아니라 볼거리, 즐길 거리가 풍성한 문화의 공간이자, 짙어지는 가을의 정취도 느낄 수 있는 휴식의 공간으로 느낄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관람객들에게 소중한 추억과 즐거움을 선사하는 다양한 문화 행사를 선보일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아름다운 새만금과 함께하는 겨울 힐링여행 ②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