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빵왕 김탁구, 이영아 시크한 매력공개

시크한 매력으로 돌아온 이영아의 엘르걸 화보

최미경 | 기사입력 2010/09/19 [13:54]

제빵왕 김탁구, 이영아 시크한 매력공개

시크한 매력으로 돌아온 이영아의 엘르걸 화보

최미경 | 입력 : 2010/09/19 [13:54]

올해 최고의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에서 사랑 받았던 배우 이영아가 <엘르걸> 10월호를 통해 시크한 변신을 했다. 종영을 일주일 앞두고 진행된 화보 촬영, 이영아는 드라마 속 ‘양미순’처럼 밝고 여유로운 모습이었다. 이번 화보는 누드톤의 미니멀한 디자인의 의상들을 레이어드한 컨셉으로, 이영아는 기존의 귀여운 이미지와는 또 다른 내추럴하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한껏 뽐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데뷔 7년차 배우 이영아는 내내 진솔한 이야기를 가득 쏟아냈다. ‘일지매’ 이후 2년간의 휴식기를 가졌던 이영아는 그 덕분에 자신이 연기를 얼마나 하고 싶었는지 알게 됐다며, “2년을 쉬고 나서, 정말 좋아서 연기를 하니까 여유가 생기는 것 같아요.

예전에는 무조건 ‘잘 해야겠다’는 생각밖에 없었어요. 지금은 ‘내가 즐거우면 된 거지’로 생각이 바뀌었어요.”라고 연기에 대한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일곱 마리나 되는 애견을 돌보고, 화초 키우는 걸 좋아한다는 그녀는 평범하고 행복한 일상에 대한 본인의 생각도 털어놨다.

인터뷰 마지막에 앞으로도 욕심 내지 않고 ‘물 흐르듯’ 살며 현재에 충실하고 싶다며, “아버지가 그러셨어요. 흘러가는 대로 살다 보면 빗방울이 냇물이 되고 강이 되고 바다가 될 수 있다고.

가다 보면 돌멩이에도 부딪히고, 물고기도 만나게 된다고. 흘러가는 운명에 순응하면서 살고 싶어요.”라고 스물 일곱답지 않은 성숙한 내면을 보여주기도 했다. 더 즐겁게 단순하게, 물 흐르듯 사는 법을 터특한 이영아의 스물 일곱 가을 이야기를 담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걸> 10월호와 엘르 엣진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가을시즌 숨은관광지 추천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