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보물섬 올해의 여름 휴가지로 주목받는다

천혜의 자연환경에 음악축제가 더해져 선호도 증가

박동식 | 기사입력 2019/07/17 [05:22]

옹진군 보물섬 올해의 여름 휴가지로 주목받는다

천혜의 자연환경에 음악축제가 더해져 선호도 증가

박동식 | 입력 : 2019/07/17 [05:22]

[이트레블뉴스=박동식 기자] 인천광역시 옹진군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옹진군 100여개의 보물섬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옹진군은 관광객이 올해 여름 휴가지로 관내 보물섬에 주목하는 이유에 대해 수도권 배후에 인접해 접근성이 용이하고, 천혜의 자연환경에서 해수욕 뿐 아니라 갯벌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을 즐길 수 있는데 수년째 해변에서 열리는 음악축제가 더해져 시너지를 내고 있다고 분석했다.

 

▲ 주섬주섬음악회 _ 인천광역시    


옹진군 보물섬 음악회는 오는 20일 인천의 대표 국민관광지인 덕적도 서포리 해수욕장에서 제4회 2019 주섬주섬 음악회를 개최한다. 음악회는 오전 9시10분 덕적도행 차도선 선박 내에서 공연하는 선상음악회를 시작으로, 서포리해수욕장에선 오후 6시30분부터 가수 현진영, 해바라기, 피아니스트 윤효간 등 10개팀의 공연과 오후 22시부터 23시까지는 DJ파티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오는 27일부터 8월3일까지 Again 서포리!, 응답하라 덕적도!음악축제를 개최해 지역주민과 상인, 관광객들에게 잊지 못할 여름휴가의 추억을 남기겠다는 목표로 옹진군은 음악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번 음악축제는 주민 참여형 축제로 덕적면상가번영회와 부녀회에서 먹거리 장터를 운영하고, 청년회는 캠프파이어 등 볼거리와 먹거리, 즐길거리를 풍성하게 준비하고 있다.

 

▲ Again 서포리!응답하라 덕적도 축제 포스터

 

대이작도에서도 오는 27일 2019 섬마을밴드음악축제가 열리며, 통키타와 섹스폰 공연을 비롯해 영흥도와 강화도 동아리밴드 등이 관광객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신명나는 공연을 선보여 관광객들에게 무더위를 날려버리는 시원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옹진군 관광문화진흥과 관계자는 섬 음악축제는 지역주민들에게 문화예술 향유기회 제공 및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하기 위함과 수도권 해양관광 1번지 옹진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 대한민국 섬 음악축제를 대표하는 옹진군이 되도록 보다 알차게 준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 영동의 향기가 가득한 먹거리 영표국밥, 영표덮밥 난계국악축제장 에서 맛본다
  • 남도음식문화큰잔치, 11일 강진만서 개막
  • 한국민속촌 공포체험 귀굴 11월 3일까지 연장 운영
  • 담양 죽녹원, 전라남도 유일 지방정원 등록
  • 항구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체험 가득한 축제
  • 강릉 주문진오징어 축제 태풍으로 3일 행사취소
  • 백성을 생각하는 군주의 마음을 담는 창덕궁 벼베기 행사 개최
  • 야생화 가득한 광주호 호수생태원 으로 떠나는 가을여행
  • 인천시, 문화관광해설 관광자원 확대한다
  • 2019 한강 종이비행기 축제 개최
  • 담양군, 국내 유일 개구리 주제 생태공원 개구리생태공원 개관
  • 여수낭만포차, 이달부터 거북선대교 아래서 운영
  • 제천시 대표음식브랜드 약채락 페스티벌 개막
  • 한국 문학의 정취가 묻어나는 감성 여행지
  • 2019 제천한방바이오 박람회 개최
  • 인천시, 월미공원 물범카 이용료 감면대상 확대한다
  • 제1회 제천 한평정원 페스티벌 정식 개장
  • 북한산국립공원도봉사무소, 야생동물 식량 도토리 저금통 운영
  • 보은군, 속리산 문화축제 등 3개 행사 연이어 개최
  • 색동옷 갈아입는 조선왕릉 가을 숲길로 오세요
  • 국내여행
    100년 된 소나무 숲이 지닌 치유의 힘, 국립대관령치유의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