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공항 일본 노선 줄이고 중국 노선 늘린다

일본 수출규제가 시작되면서 무안국제공항의 일본 노선이 줄고

이소정 | 기사입력 2019/10/03 [11:30]

무안공항 일본 노선 줄이고 중국 노선 늘린다

일본 수출규제가 시작되면서 무안국제공항의 일본 노선이 줄고

이소정 | 입력 : 2019/10/03 [11:3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전라남도는 일본 수출규제가 시작되면서 무안국제공항의 일본 노선이 줄고 있는 반면 중국 노선은 늘고 있다. 지난 8월 티웨이항공이 일본 오이타, 기타큐슈 운항을 중단한데 이어, 10월 들어 제주항공이 오사카 노선을 주 7회에서 4회로 감편하고, 주 4회 운항하던 후쿠오카 노선은 중단하게 된다. 하지만 제주항공이 13일부터 중국 최고의 관광지인 장가계에 신규 취항할 예정이다. 29일부터는 중국 사천항공이 부정기로 취항할 계획이다.

 

▲ 무안공항 전경 _ 무안군    


또한 전라남도가 중국 산야, 괌, 동남아 등 신규 노선을 각 항공사 및 국토교통부 등과 협의하고 있어 추가 성과도 기대된다. 그동안 전라남도는 무안국제공항의 유일한 국내선인 제주노선 유지를 위해 국회의원, 무안군 등 지역사회와 함께 노력한 결과, 주 7회 운항하는 아시아나항공을 잔류시키고, 제주항공이 주 2회 운항(부정기)토록 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당초 아시아나항공은 27일 동절기 스케줄부터 무안국제공항 철수를 예고한 바 있고, 티웨이항공은 같은 날 철수할 계획이었다.

 
전라남도 도로교통과장은 무안국제공항의 현재 상황이 일본 노선 감편중단을 피할 수 없는 만큼 노선 다변화를 통해 올 한 해 100만 명 이용 목표를 달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무안국제공항은 올 들어 9월 말까지 지난해 같은 기간(39만 명)보다 85% 늘어난 72만 명(잠정)의 이용객을 기록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잡동사니 관련기사목록
  • 무안공항 일본 노선 줄이고 중국 노선 늘린다
  • 2019 의정부 북 페스티벌 개최
  • 이천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축제 기념 KBS 전국노래자랑 개최
  • 2019 소금박람회 서울 코엑스에서 오는 14일 개막
  • 2019 목포항구축제, 끼와 재능 넘치는 시민 참가자 모집
  • 스웨덴 포커스, 제27회 아시테지 국제여름축제 개최
  • 사천바다케이블카, 느린 우체통 엽서 첫 발송
  • 진주시, 관광명소 홍보 위해 드라마 제작 지원
  • 강릉에서 드라마틱한 여행을 즐기다, 시내버스 래핑광고 시선 끌어
  • 고흥군, 고흥 관광 홈페이지 전면 개편
  • 영화에 음식의 맛을 더한 새로운 영화축제, 제3회 부산푸드필름페스타
  • 코레일, 6월 한 달 간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고객 이벤트
  • 안양시, 새물공원 인공암벽장 개장
  • 전 세계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즐길거리를 어플을 활용해 쉽게 얻는다
  • 다도해해상국립공원, 세계 물의 날 행사 운영
  • 클래식 음악으로 황실의 품격을 느끼다
  • 국립문화재연구소, 한국조폐공사와 한국의 천연기념물 시리즈 기념메달 제작
  • 경기도 연천 비무장지대 산불
  • 이트레블뉴스, 굿콘텐츠서비스인증 획득
  • 관광 일자리의 모든 것 관광산업 일자리박람회 개최
  • 국내여행
    100년 된 소나무 숲이 지닌 치유의 힘, 국립대관령치유의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