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날 것, 그대로의 것 展 개최

삶처럼 야생적인 상상력을 기반으로 불모의 땅이 된 곳에 달라붙어

김미숙 | 기사입력 2020/06/29 [02:11]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날 것, 그대로의 것 展 개최

삶처럼 야생적인 상상력을 기반으로 불모의 땅이 된 곳에 달라붙어

김미숙 | 입력 : 2020/06/29 [02:11]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담양 해동문화예술촌이 임의진 작가와 유지원 작가를 초청해 날 것, 그대로의 것 기획전을 선보인다. 이 전시는 길들여지지 않은 상태의 예술적 속성들에 집중한다. 임의진의 삶은 여행지에서의 단순한 방랑객이 아닌 유목민의 삶처럼 야생적인 상상력을 기반으로 불모의 땅이 된 곳에 달라붙어 그 곳에서 살아가는 법을 창안한다.

 

날 것의 미적 가치, 유지원은 쓰다 시간이 지나 버려진 것, 오래되어 기피된 공간 등 그 자체에서 보이는 날 것의 가치를 발견하면서 대상의 서로 다른 시간의 층위를 끄집어낸다. 전시는 오는 7월 4일부터 8월 23일까지 해동문화예술촌 아레아 갤러리에서 진행하며, 전시 첫날 오후 4시에 진행할 예정인 오픈식에는 바이올리니스트 윤성근의 독주로 무대를 채운다.

 

▲ 날것_그대로의것포스터 _ 담양군  


양초롱 예술총감독은 날 것 자체에서의 시·공간의 층위, 그 가운데 살아가는 인간 존재의 유형, 야생의 사유를 기반으로 한 삶을 상상할 수 있다며 담양 지역민과 관람객들이 이 전시를 통해 많은 창조적 상상력을 발휘했으면 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해동문화예술촌은 지난주 토요일(27일)에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이정주 명창의 담빛, 6월을 훔치다, 고혹음악회를 성황리 마쳤으며, 7-8월은 문화가 있는 날 행사를 잠시 쉬어갈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항공사 관련기사목록
국내여행
걷고 사색하고 치유하는 가평 경기도잣향기푸른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