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하천관광 이색자전거 대여상품 운영

하천길을 따라 시원하게 바람을 가르며 달리는 이색 자전거

이소정 | 기사입력 2020/07/04 [04:36]

이천시, 하천관광 이색자전거 대여상품 운영

하천길을 따라 시원하게 바람을 가르며 달리는 이색 자전거

이소정 | 입력 : 2020/07/04 [04:36]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경기도 이천시가 하천관광 자전거 대여상품을 선보인다. 최근 신둔천, 복하천 등 두 곳에 자전거대여소 구축을 마치고 4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시가 선보이는 하천관광 상품은 경치 좋은 하천길을 따라 시원하게 바람을 가르며 달리는 이색 자전거와 스쿠터 등의 레저문화를 즐기는 상품이다.

 

▲ 하천관광 _ 이천시 


대여소는 신둔천(송정동 427번지 쉼터부지 일원)과 복하천(진리동 140번지 복하제1수변공원 일원)에 조성을 마쳤다. 1∼2인용 자전거, 가족형자전거, 트레일러, 전동스쿠터 등을 대여할 수 있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매표 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상품별로 이용 시간에 따른 요금을 현장에서 납부해야 한다. 대여소 관리 운영은 이천시장애인자립생활센터가 맡았다.

 
시에 따르면 자전거도로와 수변공원 등 친수 환경이 조성된 신둔천, 복하천을 중심으로 하천관광용 자전거/스쿠터 등의 대여상품 운영을 2월부터 준비해 왔다. 시민들이 자전거를 타고 싶어도 직접 운반해 가기가 불편하고 하천 주변에 상가가 활성화되지 않아 사설 대여점이 없는 점을 고려했다.

 

▲ 하천관광


수익을 중시하는 민간 영업자보다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일자리 기회 제공을 위해 이천시장애인자립생활센터와 협의해 운영체계를 갖췄다. 대여소와 보관소, 전기설비, 화장실 등 편의시설을 시가 구축 지원하고 센터는 자전거, 스쿠터 등의 대여상품(안전장비 포함)을 자부담으로 갖추고 적절한 이용요금을 징수해 대여소를 운영한다. 공과금, 인건비를 포함해 운영에 따른 모든 비용은 센터가 부담하고 자원봉사자를 활용해 하천 주변 환경도 주기적으로 정화할 계획이다.

 
이천시장은 가까운 곳에서 시민이 행복하고 시민이 즐거운 것이 우선이다. 이천의 대표하천인 복하천 등에 하천 경관을 즐길 수 있는 레저상품을 구축한 것도 이러한 이유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의 여가문화 증진과 함께 취약계층인 장애인 등의 일자리 창출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대여소가 위치한 신둔천, 복하천은 도자예술마을인 예스파크를 비롯해 동쪽으로는 백사면을 거쳐 여주 남한강으로 연결되고 서쪽으로는 호법·마장면과 모가면 농업 테마공원, 민주화운동기념공원까지 하천길을 따라 자전거를 이용해 갈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안전을 위해 하천부지 고수부지와 제방 도로에서만 이용해야 하고, 특히 만 10세 이하 어린이는 제방 아래 고수부지에서만 보호자 책임하에 안전하게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국내여행
걷고 사색하고 치유하는 가평 경기도잣향기푸른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