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한옥마을 한옥 정원에서 여름밤, 전통공연을 즐긴다

한옥마을 내 한옥체험업 8개소 마당에서 총 32회에 걸쳐 전통민요와 퓨전 국악등

한미숙 | 기사입력 2020/08/07 [04:59]

전주한옥마을 한옥 정원에서 여름밤, 전통공연을 즐긴다

한옥마을 내 한옥체험업 8개소 마당에서 총 32회에 걸쳐 전통민요와 퓨전 국악등

한미숙 | 입력 : 2020/08/07 [04:59]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관광거점도시 전주시가 정원이 잘 가꿔진 한옥 체험업소에서 한여름 밤을 즐길 수 있는 전통공연을 펼친다. 시는 7일부터 29일까지 매주 금, 토요일 저녁마다 한옥마을 내 한옥체험업 8개소에서 총 32회에 걸쳐 여름밤 한옥 정원 콘서트를 시범 운영한다. 이는 전주한옥마을 여행객들에게 정원을 보유한 개성 있는 한옥 숙박시설을 소개하고, 전주의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전주에서 하루 더 머물 수 있는 문화를 만들어가기 위함이다.

 

▲ 여름밤 한옥 정원 콘서트


시는 이를 위해 마당이 넓은 한옥체험업소를 선정했으며, 여행객들이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공연시간 동안 개방키로 했다. 8월 첫째 주와 둘째 주의 경우 풍남헌, 삼락헌, 전주한옥마당, 사랑루에서 진행된다. 이어 셋째 주와 넷째 주에는 동락원, 한지꿀잠, 이오당, 하늘기와에서 계속된다. 이번 공연에는 문화포럼 나니레와 이희정 밴드, 이상욱 밴드가 참여해 전통 민요와 퓨전 국악, 국악인이 부르는 드라마 OST, 국악트롯, 국악가요, 판소리 등 전통을 기반으로 현대적 감각을 입힌 음악들을 선보이게 된다.

 

▲ 한옥정원 사진


시는 사전예약 접수를 통해 참여인원을 제한하고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운영할 방침이다. 향후 시는 한옥 정원 콘서트 시범운영 결과에 따라 전주한옥마을 인증제와 연계해 인증을 받은 한옥체험업을 중심으로 한 상설공연 도입을 검토할 계획이다.

 
전주시 한옥마을지원과장은 한옥 정원에서의 공연은 여행객들에게 뜻깊은 여름밤의 추억을 제공해 의미 있는 전주 여행을 만들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에 지친 여행객들이 이번 한옥 정원 콘서트를 통해 위로받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00년 된 소나무 숲이 지닌 치유의 힘, 국립대관령치유의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