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칭다오 신규 취항 중국 노선부터 속속 운항 재개

옌타이 노선에 이은 코로나 이후 2번째 국제선 신규 취항

박소영 | 기사입력 2020/10/20 [11:09]

에어서울, 칭다오 신규 취항 중국 노선부터 속속 운항 재개

옌타이 노선에 이은 코로나 이후 2번째 국제선 신규 취항

박소영 | 입력 : 2020/10/20 [11:09]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이 10월20일부터 인천~칭다오에 주 1회(화요일) 스케줄로 신규 취항한다. 서울(인천)~칭다오 노선은 올해 초 코로나19 확산 이후 모두 중단됐었으나, 최근 한중 비즈니스 교류가 꾸준히 늘어남에 따라 국적사 중에서는 에어서울이 처음으로 서울발 칭다오 노선 운항을 시작하게 됐다. 에어서울은 지난 8월에도 중국 옌타이에 신규 취항했다. 옌타이와 칭다오 모두 코로나 이전에는 운항하지 않았던 노선이지만, 상용 수요를 목표로 새롭게 취항을 결정했다.

 

▲ 에어서울 항공기  


에어서울 관계자는 칭다오는 출장 및 유학 등으로 이용객이 많은 노선인데 직항편이 없어지면서 불편을 겪고 있는 분들이 많은 것으로 들었다.며, 우선은 주 1회 운항으로 시작하지만, 상황에 따라 지속 증편해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에어서울은 이번에 취항하는 인천~칭다오 노선의 정기편 외에도 10월 22일에는 교민들의 이동을 위해 국토부와 협력해 전세편을 운항하기로 했다. 항공편 예매는 에어서울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1월의 국유림 명품숲, 봉화군 우구치리 낙엽송숲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