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리산 말티재 관문 국화동산에서 그윽한 가을을 만나보세요

단풍과 구절초, 국화로 어우러진 국화동산 관광객에게 인기 만점

김미숙 | 기사입력 2020/10/23 [11:40]

속리산 말티재 관문 국화동산에서 그윽한 가을을 만나보세요

단풍과 구절초, 국화로 어우러진 국화동산 관광객에게 인기 만점

김미숙 | 입력 : 2020/10/23 [11:40]

▲ 속리산 말티재 관문 국화동산 _ 보은군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최근 새로운 관광명소로 떠오르며 관광객들로 붐비는 속리산 말티재 관문 일원에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오색국화의 아름다운 가을 향연이 펼쳐지고 있다. 보은군은 보은대추온라인축제 기간(10. 16 ~ 30일 15일간)에 맞추어 붉게 물든 단풍과 말티재 관문 주변에 흐드러지게 핀 구절초 및 코스모스와 어루러지는 국화동산을 만들어 관광객에게 가을 정취를 만끽하는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 속리산 말티재 관문 국화동산 

 

국화동산을 찾는 관광객은 소국화분 5종 500본을 비롯한 대추탑, 용, 관문, 터널, 거북이 등 현애국 20종 50여점의 작품을 감상하며 힐링의 시간을 즐길 수 있다.

 
군은 보은대추온라인축제 기간 중 속리산 말티재 관문에서 단풍철을 맞아 속리산을 찾는 관광객들을 위해 색소폰, 통기타, 난타, 오카리나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공연은 지난 15일부터 오는 11월 1일까지 매일 13시 30분부터 15시까지 진행되며 기간 중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은 통기타 가수와 색소폰 연주가, 토요일, 일요일은 기타, 색소폰, 악단 등 지역 5개 음악단체로 이루어진 보은음악협의회의 공연이 관광객과 함께 한다.

 

▲ 속리산 말티재 관문 국화동산


공연을 즐겁게 즐기고 참여하는 관광객에게 대추 등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등 깜짝 이벤트도 준비해 보는 재미에 먹는 재미까지 더했다. 군 관계자는 국화 동산이 보은을 알리는 새로운 장이 될 것이라며 이번 공연을 통해 속리산 말티재와 단풍, 국화꽃과 음악이 어우러지는 말티재 관문을 찾는 관광객이 생활의 여유를 찾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충북 보은군 속리산면 속리산로 47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1월의 국유림 명품숲, 봉화군 우구치리 낙엽송숲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