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이씨, 동해시 지체장애인협회에 사랑의 후원품 전달

2020 이웃사랑 나눔 캠페인 실천 라면 500박스, 쌀 10kg 150포 기증

이영선 | 기사입력 2020/12/31 [11:03]

동해이씨, 동해시 지체장애인협회에 사랑의 후원품 전달

2020 이웃사랑 나눔 캠페인 실천 라면 500박스, 쌀 10kg 150포 기증

이영선 | 입력 : 2020/12/31 [11:03]

[이트레블뉴스=이영선 기자] 동해이씨티국제복합관광도시개발(회장 남헌기, 이하 동해이씨티)은 지난 29일 동해시 지역내에 있는 지체장애인협회, 시각장애인협회, 신체장애인복지회, 농아인협회, 지적장애인자립지원센터등 5곳을 방문해 라면 500박스, 쌀 10kg 150포를 전달했다.


동해이씨티는 동해안경제자유구역 동해시 망상1지구에 새로운 관광·해양복합도시 조성을 추진하면서 2030년 17만 3천명이 거주하는 미래도시이자, 지속 가능한 정주형 복합관광도시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환동해안권 제1의 새로운 거점도시로 만든다는 청사진을 그리고 있다.


남헌기 회장은 "올해 코로나로 동해시민이 많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코로나의 사각지대에서 고통받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자 쌀과 라면 등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동해이씨티는 지난 23일 동해시 자원봉사센터를 방문하여 코로나 진료소에서 매일 50명씩 활동 중인 방역 자원봉사자들에게 간식으로 배달될 사랑의 라면 90여 박스를 기증했다.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사랑의 나눔활동을 꾸준히 실천하는 동해이씨티는 현재 토지보상협의절차를 진행 중이며, 내년 7월까지 모든 이전을 마친다는 구상이다. 또 내년 8월 도시 기반 공사 착공을 목표로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이고 지난 4월 동해안권 경제자유구역 실시계획 승인 신청후, 관계기관 협의를 통한 승인을 앞두고 있다.


이외에도 도시의 활성화 및 외국인 거주환경 조성으로 특성화대학 및 교육기관 유치, 국제학교와 특성화대학 유치를 위해 노력 중이다. 또 한글세계화운동연합과 한글 교육 기관 설립을 위한 논의를 계속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지역특성화 대학 설립방안 연구를 위해 단국대학교 연구팀과 용역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릉시, 대관령 어흘리 관광지 안내소 신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