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역시, 원도심 이야기 9 책자 발간

2012년부터 2019년까지 원도심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담아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1/06 [07:45]

대전광역시, 원도심 이야기 9 책자 발간

2012년부터 2019년까지 원도심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담아

양상국 | 입력 : 2021/01/06 [07:45]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대전시는 대전시의 원도심 이야기를 담은 아홉 번째 책자, 원도심 이야기 9 를 발간했다.  대전시는 2012년부터 2019년까지 원도심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담아 ‘원도심 이야기’ 1편부터 8편까지 제작했었다. 지난해 4월부터는‘원도심 이야기 9’를 웹툰으로 제작해 시청 홈페이지에 게재해왔다.

 

▲ 원도심이야기 _ 대전광역시 


올해 새롭게 발간한 원도심 이야기 9는 매월 원도심을 직접 취재하고 집필한 16편의 글과 웹툰 형식으로 디자인한 그림을 담아 시민들이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그동안 출간한 전편들에는 소개되지 않은 원도심의 새로운 콘텐츠를 발굴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원도심의 역사와 문화, 명소 등을 담아 낸 원도심 이야기 9는  원도심 대표 관광지 테미오래, 중앙시장, 옛 충남도청사를 비롯한 근대 건축물 등 명소를 소개하고, 원도심에서 살아가는 시민, 예술가들의 생생한 인터뷰를 담아 현장감을 더했다. 

 

▲ 원도심이야기

 

원도심 이야기 9는 시청 홈페이지 행정정보 분야 중 도시재생주택정보에서 열람할 수 있고, 16편을 모은 책자는 시청, 5개 구청, 관광안내소, 트래블라운지에 1,200부를 비치하여 관광객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한다. 이와 함께, 전국 고속도로 30여 개 휴게소 관광안내센터에도 비치하여 휴가철마다 매번 좋은 여행지를 고민하는 관광 소비자들에게 대전 여행의 매력을 어필하고, 방문하는 여행객들이 인근 시도와 연계 관광을 할수있도록 정보를 제공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릉시, 대관령 어흘리 관광지 안내소 신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