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산들강웅포, 도내 유일 으뜸촌 선정

체험, 교육, 음식, 숙박 모든 평가항목에서 1등급, 4년 연속 선정

강성현 | 기사입력 2021/01/20 [11:21]

익산 산들강웅포, 도내 유일 으뜸촌 선정

체험, 교육, 음식, 숙박 모든 평가항목에서 1등급, 4년 연속 선정

강성현 | 입력 : 2021/01/20 [11:21]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익산 산들강웅포 농촌체험휴양마을이 도내에서 유일하게으뜸촌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달성했다. 특히 코로나19로 경영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4년 연속 으뜸촌으로 선정된 것이어서 더욱 관심을 모은다.

 
시에 따르면 산들강웅포 농촌체험휴양마을은 체험‧교육‧숙박‧음식 등 모든 평가항목에서 1등급을 받으며 이같이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전국 374개 마을을 대상으로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현장심사단이 현지를 직접 방문해 심사를 실시했으며 체험‧교육‧음식‧숙박 등 4개 부문별로 평가해 등급을 결정했다고 한다.

 

▲ 산들강웅포 농촌체험휴양마을 전경 _ 익산시


산들강웅포 농촌체험휴양마을은 이번 평가 뿐 아니라 지난 2019년에는 농어촌인성학교 운영평가에서 시설과 운영관리 부문에서 우수 평가를 받아 으뜸촌의 저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산들강웅포 농촌체험휴양마을은 금강하구둑 아래에 자리잡은 마을로 산, 들, 강이 함께 조화롭게 어우러져 농촌의 포근함을 안겨주며 뛰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이곳을 방문하면 웅포 특산물인 블루베리를 활용한 호떡‧인절미‧백설기와 마을에서 직접 채취한 쑥과 쌀가루를 이용한 쑥개떡, 쑥인절미 만들기 체험 등 지역에서 수확한 농산물로 건강한 먹거리를 만들어 먹는 특별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 산들강웅포마을 농어촌체험휴양마을 으뜸촌 현판 _ 익산시


더불어 코로나19 영향으로 가족‧연인 등 소규모로 체험을 원하는 체험객들이 증가함에 따라 산들강웅포 농촌체험 휴양마을도 블루베리케이크‧떡만들기, 농산물 수확 체험 등 소규모 단위의 다양한 체험을 준비하며 새로운 변화를 꾀하고 있다.

 
익산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여 성장해 나가는 산들강 웅포 농촌체험휴양마을을 보며 보람을 느낀다며 불가피한 외부상황으로 농촌체험휴양마을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함께 줄여갈 수 있도록 행정에서도 최대한 노력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전북 익산시 웅포면 고창리 845-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릉시, 대관령 어흘리 관광지 안내소 신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