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추천 웰니스관광지 충북 2곳 재지정

웰니스관광지에 대해 선정 지속여부 결정과 사업 개선점 도출을 위한

이성훈 | 기사입력 2021/01/28 [09:17]

관광공사 추천 웰니스관광지 충북 2곳 재지정

웰니스관광지에 대해 선정 지속여부 결정과 사업 개선점 도출을 위한

이성훈 | 입력 : 2021/01/28 [09:17]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충청북도는 한국관광공사에서 실시한 추천 웰니스관광지 재지정 평가에서 충주 깊은산속 옹달샘, 제천 포레스트 리솜 해브나인 힐링스파가 웰니스관광지로 재지정됐다. 한국관광공사는 2017년, 2019년 선정된 추천 웰니스관광지에 대해 선정 지속여부 결정과 사업 개선점 도출을 위한 재지정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 결과, 충북은 2017년에 선정된 ‘깊은산속 옹달샘’과 ‘포레스트 리솜 해브나인 힐링스파’가 2021년 1월부터 2022년 12월까지 2년 동안 웰니스관광지로 재지정됐다.

 

▲ 제천 깊은산속옹달샘-웰컴센터 


충주 깊은산속 옹달샘은 고도원의 아침편지로 시작해 180만명의 회원을 보유한 명상힐링센터로, ‘잠깐 멈춤’을 모토로 한 생활명상 위주의 다양한 명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리솜 포레스트 해브나인 힐링스파는 사상체질, 스톤, 밸리 스파 등 약 30여 가지 힐링 스파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숲과 물에서의 자연요법, 한방요법 등의 테라피를 복합적이고 체계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친환경 힐링 리조트다.

 

▲ 제천 포레스트 리솜 전경  


재지정된 웰니스관광지는 한국 대표 웰니스 관광 시설로 육성될 수 있도록 한국관광공사로부터 홍보 마케팅과 여행상품 개발, 외국 관광객 수용 여건 개선 등을 지원받게 된다. 웰니스관광은 건강과 힐링을 목적으로 스파와 휴양, 미용, 건강관리 등을 즐기는 관광이며, 시장규모가 크고 부가가치가 높아 전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관광산업이다.

 

▲ 제천 포레스트 리솜 해브나인 힐링스파


더불어, 충북도는 2019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사업은 충주‘생활명상·마음치유 웰니스 관광’과 제천‘한방케어 웰니스 관광’을 중심으로 충북을 우리나라 대표 웰니스 관광도시로 육성하며, 동시에 도내 관광지를 예비 웰니스 관광지로 선정, 연계하는 사업이다.

 

▲ 제천 깊은산속옹달샘-명상의 집 


도 관광항공과장은 최근 코로나 19로 웰니스 관광지가 더욱 주목받고 있어 충북도는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핵심전략으로 웰니스 관광 육성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앞으로 콘텐츠와 수용태세를 지속 보완하고 업계, 관광공사와 협력해 웰니스관광 프로그램을 지속 발굴·육성할 것이라고 전했다.

충북 충주시 노은면 우성1길 201-6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