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문화관광해설사와 비대면 여행하기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에 연재형식으로 게시한다

이형찬 | 기사입력 2021/04/10 [06:09]

사천시, 문화관광해설사와 비대면 여행하기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에 연재형식으로 게시한다

이형찬 | 입력 : 2021/04/10 [06:09]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경남 사천시가 사천시 주요 관광지를 비대면으로 즐길 수 있도록 영상으로 제작해 사천시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에 연재형식으로 게시한다. 시는 '해설사와 함께하는 사천 여행'이라는 주제로 오는 7월까지 사천바다케이블카, 실안해안도로, 최초 거북선 길, 다솔사 등 사천의 대표 관광지를 총 12편으로 제작해 SNS에 연속 개시할 계획이라고 한다.

 

▲ 사천항공우주박물관 - 사천시 


지난 7일부터 게시된 첫 번째 관광지는 국내 유일의 종합항공기 제작회사인 KAI에서 건립한 '항공우주박물관'으로 항공의 과거·현재·미래를 한눈에 만날 수 있는 곳이다. 그리고 시는 왕의 태실이 보관됐던 세종대왕·단종대왕 태실지와 미륵불의 출현을 예견하며 향나무를 묻고 기록해둔 흥사리 매향비와 삼천포 매향 암각 영상도 조만간 게시할 예정이다.

 

▲ 사천항공우주박물관 


시는 시민과 관광객이 간접적으로나마 온라인 채널을 통해 사천 여행을 체험하고 변화된 트렌드에 맞는 비대면 관광마케팅을 위해 이번 영상을 제작한 것이다. 시관광진흥과장은 해설사와 함께하는 사천 여행 영상은 비대면으로 사천의 주요 관광 명소를 만나보고 간접 체험을 할 수 있는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과 SNS 이용자들에게 잠시나마 힐링의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경남 사천시 사남면 공단1로 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과 산, 달이 어우러진 촬영명소 영동 월류봉 포토존 설치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