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사박물관 재능나눔콘서트, 거리두기 관람으로 개최

미켈란젤로와 모차르트의 작품을 황순학 교수의 쉽고 재미있는 해설과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4/14 [09:02]

서울역사박물관 재능나눔콘서트, 거리두기 관람으로 개최

미켈란젤로와 모차르트의 작품을 황순학 교수의 쉽고 재미있는 해설과

이소정 | 입력 : 2021/04/14 [09:02]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서울역사박물관은 역사로 풀어보는 음악이야기 라는 테마로 2021년 재능나눔콘서트를 개최하며 ‘예술에서 완벽함’을 주제로 17일(토) 오후 2시 박물관 로비에서 첫 연주회를 선보인다. 이번 연주회는 예술계의 두 천재, 미켈란젤로와 모차르트의 작품을 황순학 교수의 쉽고 재미있는 해설과 함께 알아보는 공연이다. 완벽함을 위해 끊임없이 자신들의 예술혼을 불사른 천재 예술가들의 기반을 깨닫고 완벽한 궁극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다. 

 

▲ 재능나눔콘서트 박물관 정문 현수막 _ 서울시  

 

기획과 해설은 황순학 교수(서울과학기술대학교)가 맡고 있으며 2014년부터 국내·외로 활발한 연주활동을 펼치고 있는 ‘서울페스티발앙상블’ 팀(음악감독 오경열, 전경미, 정해욱, 구정회, 백하연, 박준건, 최정연, 김문길, 나지영, 장세정)이 출연하여 아름다운 피아노, 현악기 연주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2012년부터 시작한 전문 클래식 공연인 재능나눔콘서트는 “역사로 풀어보는 음악이야기”를 콘셉트로 올해 4월 첫 공연을 시작으로 7~8월, 11~12월 셋째주 토요일 총5회의 공연을 기획하고 있다. 공연은 모두 무료이나, 현재 코로나19 관련 정부방침에 따라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yeyak.seoul.go.kr) 4월 17일 2회차 사전예약관람 신청 후 박물관 입장가능하다. 단, 사전예약인원 범위 내에서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서울역사박물관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시민들이 안전하게 음악회를 즐길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수칙 하에 공연을 준비했다. 이번 음악회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의 일상에 작은 위로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5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과 산, 달이 어우러진 촬영명소 영동 월류봉 포토존 설치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