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관광기념품 공모전 수상작 선정

관광기념품 공모작을 접수한 결과 총 102개 작품이 접수됐으며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5/06 [08:19]

괴산군, 관광기념품 공모전 수상작 선정

관광기념품 공모작을 접수한 결과 총 102개 작품이 접수됐으며

박미경 | 입력 : 2021/05/06 [08:19]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충북 괴산군이 지역을 대표하고 우수한 관광기념품을 발굴하기 위해‘괴산군 관광기념품 공모전’에 선정된 수상작 10점을 발표했다. 군에 따르면 관광기념품 공모작을 접수한 결과 총 102개 작품이 접수됐으며, 상품성·상징성·디자인·품질수준 4개 항목 기준으로 일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실용성과 상품화가 용이한 점에 중점을 두고 평가가 이뤄졌다.

▲ 관광기념품 공모(금상-미선나무 풍경) _ 괴산군


디자인·상품·관광 등 관련 분야 교수 및 전문가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금상 2점, 은상 2점, 동상 2점, 장려상 4점으로 총 10점을 수상작으로 결정했다. 이번 공모전에서 금상 작품은 박은미씨의 ‘미선나무 풍경’과 이경옥씨의 ‘힐링 괴산_에코백’이 차지했다.

 

▲ 관광기념품 공모(금상-힐링괴산_에코백)   


미선나무 풍경은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되고 있으며 군화로써 괴산군민의 사랑, 인간과 자연의 조화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미선나무 꽃을 도자기 풍경에 그려 넣어 만들어졌다. 힐링 괴산_에코백은 괴산의 명소인 산막이옛길, 쌍곡계곡(선녀탕), 화양계곡(운영담), 수옥정의 아름다운 풍경을 일상에 담아가도록 실용적인 에코백에 그림을 그려 넣어 만든 것이다.

 

▲ 관광기념품 공모(은상-다기세트)

 

은상에는 혼자만의 시간에 여유를 함께 해 줄 박은미씨의 ‘미선나무 1인 다기세트’와 조립체험키트인 이준기씨의 ‘괴산과 한지박물관을 체험으로 느끼다’가 선정됐으며, 동상 2명, 장려상 4명도 함께 선정했다.


한편, 대상으로 선정된 작품은 타 공모전에 입상한 작품을 모방한 것으로 판단돼 부득이하게 선정이 취소되는 것으로 결정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수상자들에게는 금상 각200만원, 은상 각150만원, 동상 각100만원, 장려상 각5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된다. 다만, 동일인이 2개 이상의 작품이 선정된 경우 순위가 낮은 수상작품에는 시상금을 제외한 상장만 수여된다.


괴산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하여 힘든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이번 관광기념품 공모전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시고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우리 군을 대표하는 우수한 관광기념품으로 널리 활용되고 홍보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세종대왕릉 위토답 에서 어린이 손모내기 체험 시행
1/3
인기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