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생명의 숲과 바다개막

김병종 화백 남원시에 기증한 미공개작 대량 전시

김미숙 | 기사입력 2021/06/07 [09:40]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생명의 숲과 바다개막

김병종 화백 남원시에 기증한 미공개작 대량 전시

김미숙 | 입력 : 2021/06/07 [09:40]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남원시는 김병종 화백의 세 번째 기증작품 특별전시로‘생명의 숲과 바다’를 오는 8일부터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김병종 화백의 기증작품 중 미공개작을 중심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숲과 바다를 주제로 한 90여점의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김병종 화백은 평생 생명을 주제로 작업한 까닭에 생명 작가라고도 불린다. 그의 작품들은 고졸미(古拙美) 넘치는 친근한 작품들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아오고 있으며, 영국박물관(런던)과 로열 온타리오 박물관(토론토)에 작품이 소장될 만큼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로 평가받는다. 

 

▲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생명의 숲과 바다 개막  


‘생명의 숲과 바다’는 미술관 전관에서 진행되는 만큼 작품 수량도 많고, 스케일도 커 그간 김병종 화백의 작품을 기다려온 이들의 갈증을 풀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이번 전시는 그의 대표작 <생명의 노래>시리즈로 시작한다.  무엇보다 이 시리즈에서 파생된 <송화분분>은 이어령 교수가 생명의 최소 단위에 주목하는 김병종 화백의 그림이 놀랍다고 말한 것처럼 생명의 존엄은 크기에 비례하지 않겠냐는 화두를 우리에게 던져준다. 

 

또한 생명의 발원인 숲과 바다를 소재로 한 다수의 작품들을 만나면서 여름에 어울리는 청량감을 맛볼 수 있다. 특히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2년마다 발표하는 ‘2021~2022년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되어 남원의 새로운 관광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미술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김병종 선생님이 남원시에 기증한 400점의 작품 중 미공개 작품을 중심으로 마련되었다. 특히 여름에 어울리는 숲과 바다가 주제이기 때문에 관람객들은 한껏 청량감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10월 17일까지 진행되며,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전북 남원시 함파우길 65-1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달마고도 일출과 일몰, 보름달 보며 시원하게 걷는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