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 입곡군립공원 스카이사이클 체험시설 준공

함안군에서 직접 운영하며 지난 8일부터 약 2주간 시범운영 후 이달 말 정식 개장

이형찬 | 기사입력 2021/06/09 [09:06]

함안군, 입곡군립공원 스카이사이클 체험시설 준공

함안군에서 직접 운영하며 지난 8일부터 약 2주간 시범운영 후 이달 말 정식 개장

이형찬 | 입력 : 2021/06/09 [09:06]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함안군은 지난 7일 입곡군립공원에서 스카이사이클 체험시설 설치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지역 유관단체장과 지역주민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인원을 대폭 줄여 진행했으며, 생활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이뤄졌다.

 

▲ 입곡군립공원 체험관광시설(스카이사이클)준공식 _ 함안군 


준공식은 내빈소개와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기념사, 축사, 테이프 컷팅, 스카이사이클 시범주행 및 시승행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입곡군립공원 스카이사이클 체험시설은 도비 19억5천만 원, 군비 10억5천만 원 등 총 3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 관광자원 개발사업이며, 14m 높이의 타워 2기와 입곡저수지를 가로지르는 스카이사이클 6라인으로 구성됐다.

 

▲ 입곡군립공원 체험관광시설(스카이사이클)준공식 


사람이 가장 공포감을 느낀다고 알려진 높이 11m에서 출발하는 스카이사이클은 수면 위로 설치된 와이어 위에 특수 제작된 자전거를 타고 이용자가 스스로 페달을 굴려가며 255m 거리를 왕복하는 체험시설이다.  또한 8m높이에서 탑승하는 스카이바이크의 경우 전동장치가 장착되어 비교적 편안하게 주행할 수 있으며 2명까지 탑승이 가능하다.

  

▲ 입곡군립공원 체험관광시설(스카이사이클)준공식


스카이사이클 체험시설은 함안군에서 직접 운영하며 지난 8일부터 약 2주간 시범운영 후 이달 말 정식 개장할 예정으로 요금은 1만5천원으로 책정되었으며 함안군민, 국가유공자·장애인·기초생활수급자·한부모가족 등은 20%를 할인받을 수 있다. 함안군수는 2018년 10월부터 운영을 시작한 무빙보트와 더불어 이번에 준공한 스카이사이클이 입곡군립공원은 물론이고 함안을 대표하는 관광 명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경남 함안군 산인면 입곡공원길 224-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달마고도 일출과 일몰, 보름달 보며 시원하게 걷는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