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3개 섬, 행안부 찾아가고 싶은 33섬 선정

걷기 좋은 섬 ‘내도’, 이야기 섬 지심도, 쉬기 좋은 섬 이수도

한미숙 | 기사입력 2021/06/27 [04:08]

거제시 3개 섬, 행안부 찾아가고 싶은 33섬 선정

걷기 좋은 섬 ‘내도’, 이야기 섬 지심도, 쉬기 좋은 섬 이수도

한미숙 | 입력 : 2021/06/27 [04:08]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거제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1년 찾아가고 싶은 33섬에 걷기 좋은 섬 내도, 이야기 섬 지심도, 쉬기 좋은 섬 이수도 총 3개 섬이 선정되었다. 행정안전부는 2016년부터 매년 섬 지역의 관광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찾아가고 싶은 섬’을 선정해왔다. 2021년에는 걷기 좋은 섬, 사진찍기 좋은 섬, 이야기 섬, 쉬기 좋은 섬, 체험의 섬 등 5가지 테마로 나눠 33섬을 선정했다.

 

▲ 이수도 _ 거제시 


걷기 좋은 섬으로 선정된 내도는 한려해상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있는 섬으로, 동백나무, 후박나무, 구실 잣나무 등 온대성 활엽상록수림이 우거져 있으며, 내도명품길이라는 섬 둘레길이 잘 정비되어 걷기 좋다. 시원한 숲길을 따라 걷다가 만나는 반짝이는 바다를 조망할 수 있어 많은 관광객에게 힐링의 공간이 된다.

 

이야기 섬으로 선정된 지심도는 2017년 거제시로 이관되기 전 군(軍)소유로 사람들의 발길이 많이 닿지 않아 수백년 수령을 자랑하는 동백나무, 후박나무 원시림이 잘 보존되어 있으며, 이와 더불어 일제강점기 일본군 잔존지 (포대4문, 포대관측소, 탄약고, 서치라이트 보관소, 전등소 등)를 원형 그대로 보유하고 있어 과거의 이야기가 가득 담겨있는 아름다운 섬이다.

 

쉬기 좋은 섬으로 선정된 이수도는 섬 내 민박시설에 숙박하는 관광객에게 인근 청정해역에서 갓 잡아올린 싱싱한 해산물로 구성된 회정식을 포함한 1박3식을 제공하는 서비스가 있어, 한적한 섬마을의 풍경을 즐기며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거제시 관계자는 최근 비대면 여행을 선호하는 관광 트렌드로 인해 섬 여행이 각광받고 있다. 많은 분들이 아름다운 거제시의 섬 풍경을 즐기며, 지친 일상을 회복하고 좋은 추억 많이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남 거제시 일운면 지심도길 31-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경기도 연인산도립공원, 명품 트레킹길 조성을 추진 한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