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 철암 역두 선탄시설 투어 운영

우리나라 석탄산업 발전의 대표적 상징물로 남아있는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6/30 [05:45]

태백시, 철암 역두 선탄시설 투어 운영

우리나라 석탄산업 발전의 대표적 상징물로 남아있는

양상국 | 입력 : 2021/06/30 [05:45]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태백시는 오는 7월부터 10월까지 철암 역두 선탄시설 투어코스를 운영한다. 이번 투어는 일제 강점기에 건설되어 우리나라 석탄산업 발전의 대표적 상징물로 남아있는 철암 역두 선탄시설을 활용하여 철암 지역을 알리고 현재 가행중인 탄광 시설 체험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생생한 현장감을 전달할 목적으로 추진됐다.

 

▲ 철암 역두 선탄시설 탐방코스 _ 태백시  


운영기간은 7월부터 10월까지로 토, 일 주말에만 운영하며, 사전 인터넷 예약 접수를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이용시간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하루 4회 탐방을 운영하며, 1회 탐방인원은 20명 이내로 제한된다.

 

탐방 코스는 장화 세척장 ⇒ 방한 갱도 ⇒ 백산 갱 ⇒ 백산 갱구 입구 ⇒ 연탄공장 ⇒ 선탄장 가는 길 ⇒ 선탄장 ⇒ 역두 선탄장 순으로 이어지며, 문화해설사가 동반하여 탐방이 이루어지므로 시설물에 대한 생생한 역사와설명을 들을 수 있다.

 

▲ 철암 역두 선탄시설 _ 태백시 

 

시 관계자는 이번 투어를 통해 우리나라 석탄 산업 발전의 중심지로써 태백을 널리 알리고, 가행 탄광 체험이라는 이색적인 관광콘텐츠를 통해 태백을 찾는 관광객이 더욱 증가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원 태백시 동태백로 38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경기도 연인산도립공원, 명품 트레킹길 조성을 추진 한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