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 예술 감성 입힌 힐링 로드, 몽돌소리길 조성 마무리

강원도 명품길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강현면 설악해변~정암해변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8/31 [07:55]

양양군 예술 감성 입힌 힐링 로드, 몽돌소리길 조성 마무리

강원도 명품길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강현면 설악해변~정암해변

박미경 | 입력 : 2021/08/31 [07:55]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강원 양양군이 서핑 해양레저 특화지구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설악해변~물치해변 3km 구간의 몽돌소리길 조성을 마무리했다. 군은 지난해 3월 강원도 명품길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강현면 설악해변~정암해변 1.2km 구간에 대해 리모델링을 한 바 있다. 올해는 서핑해변을 따라 걷는 몽돌소리길을 힐링 관광지로 육성하고자 서핑 해양레저 특화지구 조성사업으로 2억 원을 투입하여 설악해변~물치해변 3km 구간을 새단장 했다.

▲ 몽돌소리길 _ 양양군

 

몽돌소리길은 양양비치마켓 예술작가와 협업하여 기존 조형물과 바닥 데크, 전망대에 전문화가 페인팅 작업, 감성 글판 설치 등을 통해 예술 감성을 입혔다. 또한 원목그네, 해먹 등을 설치하여 힐링과 함께 감성사진을 담아내기 좋은 포토존으로의 활용도가 높아 관광객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이와 함께 군은 정암해변 인근에 헤밍웨이 파크 를 조성한다. 헤밍웨이 파크 는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노인과 바다 가 전하는 역경을 딛고 일어나는 희망의 메시지를 구현하여,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의 마음을 치유하는 공간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원목그네, 해먹, 감성 글판과 함께 폐선박을 활용한 조형물을 추가 설치해 관광객에게 이색적인 휴게공간을 제공하고 포토존으로의 활용가치를 높여나갈 예정이다. 


한편, 용호전망대 옆에는 바다를 여유롭게 감상할 수 있는 힐링테라스를 설치할 계획이다. 올해 11월까지 용호전망대 힐링테라스가 완성되면 총 3km 구간의 몽돌소리길이 특색 있는 산책로이자 매력적인 힐링 관광지로 인기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예술작가들의 리모델링을 마친 몽돌소리길은 곳곳에 다채로운 조형물과 휴게공간이 있어 관광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강원 양양군 강현면 뒷나루2길 5-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수목원 수목원 단풍 이달 22-30일 절정에 이른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