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아홉 번째 강릉문화재야행 개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는 행사로 준비

이소정 | 기사입력 2021/11/10 [05:12]

강릉시, 아홉 번째 강릉문화재야행 개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는 행사로 준비

이소정 | 입력 : 2021/11/10 [05:12]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강릉시와 강릉문화원은 아홉번째 강릉문화재야행을 당초 계획대로 오는 11(목) ~ 13(토)에 강릉대도호부관아에서 개최한다. 위드 코로나 이후에 처음으로 열리는 대규모 행사인 강릉문화재야행은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문화를 통해 위로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 강릉 문화재 야행사업 _ 강릉시

 

행사장 밀집도 완화를 위해 동시체류 인원을 5,000명 내외로 제한하고 초대권을 소지한 사람에 한하여 입장할 수 있도록 하며 안심콜, 클린게이트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방역안전 또한 촘촘한 대비를 하고 있다. 

 

▲ 강릉대도호부사 부임행차 거리퍼레이드 _ 강릉시


올해 강릉문화재야행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시민들과 함께 참여하는 ‘강릉대도호부사 부임행차 퍼레이드’, 500대의 드론이 선보이는 ‘드론, 강릉 문화재 그리다’, 임당동 성당 100주년 기념 미디어파사드 ‘백년의 역사, 빛으로 만나다’ 등 8夜 32개 프로그램이 준비된다. 강릉문화재야행은 2016년부터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내년도 사업까지 확정받아 7년 연속 운영하며 2017년과 2019년에는 전국 최우수 야행으로 선정되었다.

강원 강릉시 용강동 61-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제주관광공사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여행 트렌드 반영한 계절별 '제주마을산책' 발표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