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금산 김일 동상 건립 제막식 개최

고흥 금산 출신으로 1960~1970년대 박치기 한 방으로 희망과 용기를 주었던

강성현 | 기사입력 2021/12/29 [07:18]

고흥군, 금산 김일 동상 건립 제막식 개최

고흥 금산 출신으로 1960~1970년대 박치기 한 방으로 희망과 용기를 주었던

강성현 | 입력 : 2021/12/29 [07:18]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 (사)김일기념사업회는 지난 27일 금산면 소재 김일 기념체육관에서 김일 동상 제막식을 가졌다. 이날 제막식은 코로나 19 감염병 예방 수칙 준수와 철저한 방역 조치 하에 김일기념사업회 회원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故 김일 선수는 고흥 금산 출신으로 1960~1970년대 박치기 한 방으로 국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었던 국내외 프로레슬링계를 주름 잡은 대한민국 스포츠 영웅이다. 

 

▲ 고흥군, 금산 김일 동상 건립 제막식 개최


군은 故 김일 선수를 추모하고, 위상을 널리 알리는 한편, 잊혀져 가는 프로레슬링의 부활과 홍보의 장으로 활용하기 위해 민선 7기 공약사항으로 정하고 사업비 4억4천만원을 투입하여 청동 재질의 높이 5m의 규모로 건립하였다. (사)김일기념사업회 김순길 운영위원장은 김일기념사업회 회원들의 열망과 군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마침내 오랜 숙원이었던 김일 동상을 건립 할 수 있게 됐다고 하였다. 


송귀근 군수는 김일 선수가 대한민국의 영웅으로 오래 기억 될 수 있도록 군에서도 최선을 다하겠으며, 이후 홍보센터 건립도 잘 추진되어 관광 활성화에 기여했으면 하는 바램이라고 말했다. 

전남 고흥군 금산면 거금중앙길 4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잡동사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관광공사 2022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전라남도 관광지 3곳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