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퀸즐랜드주 관광청, 성공적으로 진행중인 산호 양육 프로그램

학계와 업계가 함께 한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양육 프로그램이 놀라운 결과물을

이성훈 | 기사입력 2022/03/03 [10:09]

호주 퀸즐랜드주 관광청, 성공적으로 진행중인 산호 양육 프로그램

학계와 업계가 함께 한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양육 프로그램이 놀라운 결과물을

이성훈 | 입력 : 2022/03/03 [10:09]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지난 2월말 케언즈에서는 학자들과 함께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관련 관광업계 종사자들이  참여하고 있는 ‘산호양육 프로그램’의 진행결과를 발표했다. 본 프로그램은 시드니에 위치한 시드니 테크놀로지 대학 (University of Technology Sydney, UTC) 과 포트 더글라스에 위치한 웨이브랭스 리프 크루즈(Wavelength reef Cruises) 와의 파트너쉽으로, 호주정부의 지원을 받아 실행하였다.

▲ One time bald spots now flourishing with coral outplants at Opal Reef_credit Calypso Productions _ 호주 퀸즐랜드주 관광청

 

오팔 리프에서 진행된 이번 발표는 본 연구를 주도한 데이빗 교수와 팀의 지난 2주간 탐색된 놀라운 산호 양육 프로그램의 성공을 하이라이트하였습니다. 데이빗 교수의 인터뷰 내용이다.


“거의 일년만의 재방문한 이곳 산호초의 상태는 정말 놀랍습니다. 건강하게 회복되는 산호초에서 더욱 긍정적인 변화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그동안 수집된 데이타로 연구팀은 어떻게 이번 산호 양육 프로그램이 성공할 수 있었는지 더욱 확실히 연구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어떻게 더욱 안전하게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를 보호할 수 있을찌 정확한 자료를 제공할 것입니다.”

 

▲ Prof David Suggett from UTS checks growth of outplanted coral_Opal Reef_credit CalypsoProductions


4년전 계획된 이번 산호 양육 프로그램은 해양과학자인, 존과 조니 에드먼스(John and Jenny Edmondson)과 웨이브랭스 리프 크루즈(Wavelength reef Cruises) 와의 파트너쉽으로 구성하여, 지난 2016년 산호 백화현상이후 어떻게 빠르고 효과있는 산호재생을 이룰수 있는지,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에서 종사하고 있는 관광업체와 학자들이 함께 진행되었다.


놀랍도록 성공적인 이번 프로그램은 아주 심플하며 경제적인 방법으로 진행하여 키 포인트는 바로 항상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를 방문하는 관광 종사자들을 활용하였다. 훈련된 팀은 부서진 산호 조각을 인양하고 바다 표면 아래 2미터에 매달린 산호 양식에서 자라게 한다.

▲ Coral fragments growing on suspended nurseries off Opal Reef Port Douglas_credit CalypsoProductions25


특별히 제작된 코랄클립을 이용하여 기존 산호에 붙여 자생할 수 있도록 하는 방법으로 (첨부 이미지와 영상 참고) 이는 전통적인 양식방법보다 경제적이며 속도감있게 산호초의 자생률을 높이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27장소에서 70,000 산호조각들에서 작업되었는데, 85%이상 성공율을 기록. “2018년말 첫 산호조각은 제 손가락 사이즈였으나, 현재는 그 산호자체적으로 부화가 가능합니다. 단지 3년만에 이루어진 결과로 산호초과 그만큼 자생력을 가지게 되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 Wavelength Reef Cruises' Coral Nurture activities at Opal Reef off Port Douglas_credit Calypso Productions


이번 프로그램의 성공은 무엇보다 학자들과 업계 종사자들의 협업으로 더욱 의미가 있다. 연구팀에서는 특히 관광 종사자들의 발빠른 참여로 이런 결과를 이룰 수 있었다며, 앞으로 있을 기후변화에도 대체할 수 있는 학계와 업계의 파트너쉽의 좋은 본보기가 될 것으로 기대가 된다.

또한 2년만의 호주개방으로 본 프로그램이 더욱 연속적으로 진행될 수 있게 되었고 꾸준한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투어 운영으로 업계 종사자들이 지속적으로 산호양식에 참여할수 있기 때문이다. 에드먼스 교수의 추가 인터뷰에 보다 많은 분들이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를 방문하여 그 아름다움을 경험하면서 그 소중한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환경보호에 관심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호주 퀸즐랜드주 관광청_자료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댕댕이와 사람이 함께 행복한, 춘천 강아지숲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