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함평천지길 야간 경관조명 설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함평천지길 야간 경관조명 설치사업 추진

김미숙 | 기사입력 2022/05/09 [10:47]

함평군, 함평천지길 야간 경관조명 설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함평천지길 야간 경관조명 설치사업 추진

김미숙 | 입력 : 2022/05/09 [10:47]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전남 함평군 ‘함평천지길’이 경관 조명 설치로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야간 휴식처로 더욱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함평군은 “군민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함평천지길 야간 경관조명 설치사업 추진을 완료하고, 현재 시범 운영 중에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 조성된 ‘함평천지길’은 명품 산책로로 지역 주민들에게 애용돼 왔으나, 야간 경관조명이 없어 이용객들이 많은 불편을 호소해 왔다. 이에 군은 보행자 안전 확보를 위해 사업비 10억원을 투입, 함평천지길 6㎞ 구간에 LED 가로등 119개, 데크등 182개를 설치 완료했다. 

 

▲ 천지길야경_함평군

 

이번 사업을 통해 이용객 편의 증진은 물론 함평천지길이 또 다른 지역의 야간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함평천지길 경관 조명은 일몰 후부터 저녁 10시까지 점등될 예정“이라며 ”아름다운 달빛 아래 함평천지길을 거닐면 함평의 자연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함평군은 기존 관광 자원인 화양근린공원, 생태습지, 엑스포공원 등을 보완·정비해 6㎞(숲길 2.5㎞, 생태길 2.0㎞, 공원길 1.5㎞)를 잇는 ‘함평천지길’을 조성했다.

전남 함평군 함평읍 곤재로 36-1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에서 강화까지 국내 최장 거리, 1,800km 서해랑길 개통
1/3
광고
광고
광고